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포토] 이강인·이광연 포함한 'U-20 대표팀'의 금의환향 현장…아이돌급 환영 인파 '화들짝'

▲2019 국제축구연맹(FIFA) 20세 이하(U20) 월드컵에서 준우승 한 대표팀 선수들이 17일 오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귀국한 뒤 팬들과 취재진에 인사하고 있다.(연합뉴스)
▲2019 국제축구연맹(FIFA) 20세 이하(U20) 월드컵에서 준우승 한 대표팀 선수들이 17일 오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귀국한 뒤 팬들과 취재진에 인사하고 있다.(연합뉴스)

▲폴란드에서 열린 축구 U-20 월드컵에서 준우승을 차지한 한국 대표팀 정정용 감독과 이강인 등 선수들이 17일 오전 영종도 인천국제공항으로 귀국해 환영행사 시작을 기다리고 있다. (연합뉴스)
▲폴란드에서 열린 축구 U-20 월드컵에서 준우승을 차지한 한국 대표팀 정정용 감독과 이강인 등 선수들이 17일 오전 영종도 인천국제공항으로 귀국해 환영행사 시작을 기다리고 있다. (연합뉴스)

정정용 감독이 이끄는 한국 20세 이하(U-20) 축구대표팀이 '2019 국제축구연맹(FIFA) U-20 월드컵' 준우승 메달을 목에 걸고 17일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입국했다.

인천공항 입국장에는 U-20 대표팀을 보려는 축구팬 300여명이 새벽부터 몰려들었고, 취재진도 입국장을 나서는 선수들의 일거수일투족을 카메라에 담았다.

정정용 감독과 골든볼의 주인공 이강인 등 U-20 축구대표팀 일행은 팬들과 취재진을 향해 "감사합니다"라고 외치며 환대에 고마움을 표했다.

한편, 입국을 마친 21명의 태극전사와 코칭진들은 곧바로 버스를 타고 서울시청 앞 서울광장으로 이동해 환영 행사에 참여할 예정이다.

▲폴란드에서 열린 축구 U-20 월드컵에서 준우승을 차지한 한국 대표팀 이강인이 17일 오전 영종도 인천국제공항으로 귀국, 인터뷰를 마치고 공항을 나서고 있다.(연합뉴스)
▲폴란드에서 열린 축구 U-20 월드컵에서 준우승을 차지한 한국 대표팀 이강인이 17일 오전 영종도 인천국제공항으로 귀국, 인터뷰를 마치고 공항을 나서고 있다.(연합뉴스)

▲2019 국제축구연맹(FIFA) 20세 이하(U20) 월드컵에서 준우승 한 대표팀 선수들이 17일 오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귀국한 뒤 팬들과 취재진에 인사하고 있다.(연합뉴스)
▲2019 국제축구연맹(FIFA) 20세 이하(U20) 월드컵에서 준우승 한 대표팀 선수들이 17일 오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귀국한 뒤 팬들과 취재진에 인사하고 있다.(연합뉴스)

▲2019 국제축구연맹(FIFA) 20세 이하(U-20) 월드컵에서 준우승을 거둔 U-20 대표팀의 이강인이 17일 오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귀국해 취재진 질문에 답하고 있다.(연합뉴스)
▲2019 국제축구연맹(FIFA) 20세 이하(U-20) 월드컵에서 준우승을 거둔 U-20 대표팀의 이강인이 17일 오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귀국해 취재진 질문에 답하고 있다.(연합뉴스)

▲2019 국제축구연맹(FIFA) 20세 이하(U-20) 월드컵에서 준우승을 거둔 U-20 대표팀의 이광연이 17일 오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귀국해 취재진 질문에 답하고 있다. (연합뉴스)
▲2019 국제축구연맹(FIFA) 20세 이하(U-20) 월드컵에서 준우승을 거둔 U-20 대표팀의 이광연이 17일 오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귀국해 취재진 질문에 답하고 있다. (연합뉴스)

▲폴란드에서 열린 축구 U-20 월드컵에서 준우승을 차지한 한국 대표팀 정정용 감독과 이강인(가운데) 등 선수들이 17일 오전 영종도 인천국제공항으로 귀국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폴란드에서 열린 축구 U-20 월드컵에서 준우승을 차지한 한국 대표팀 정정용 감독과 이강인(가운데) 등 선수들이 17일 오전 영종도 인천국제공항으로 귀국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2019 국제축구연맹(FIFA) 20세 이하(U-20) 월드컵에서 준우승을 거둔 정정용 대표팀 감독(왼쪽)과 이강인이 17일 오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귀국해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 (연합뉴스)
▲2019 국제축구연맹(FIFA) 20세 이하(U-20) 월드컵에서 준우승을 거둔 정정용 대표팀 감독(왼쪽)과 이강인이 17일 오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귀국해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 (연합뉴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12,561,000
    • +1.45%
    • 이더리움
    • 224,300
    • +0.31%
    • 리플
    • 323
    • +1.57%
    • 라이트코인
    • 90,650
    • -0.32%
    • 이오스
    • 4,337
    • -0.18%
    • 비트코인 캐시
    • 377,400
    • +0.13%
    • 스텔라루멘
    • 92.2
    • +0.98%
    • 트론
    • 21.2
    • +0.95%
    • 에이다
    • 69.3
    • +4.21%
    • 비트코인에스브이
    • 164,400
    • +0%
    • 모네로
    • 100,600
    • +2.91%
    • 대시
    • 143,800
    • +1.48%
    • 이더리움 클래식
    • 6,700
    • -0.29%
    • 70.2
    • +2.33%
    • 제트캐시
    • 68,550
    • +0.07%
    • 비체인
    • 6.09
    • -1.61%
    • 웨이브
    • 1,830
    • +12.89%
    • 베이직어텐션토큰
    • 216
    • -4.42%
    • 비트코인 골드
    • 16,720
    • +0.11%
    • 퀀텀
    • 2,920
    • +3.03%
    • 오미세고
    • 1,403
    • +1.08%
    • 체인링크
    • 3,062
    • +0.36%
    • 질리카
    • 12.9
    • +0.78%
    • 어거
    • 13,990
    • +2.0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