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문재인 대통령 지지율 44%로 부정 평가(47%)에 밀려

(자료=한국갤럽)
(자료=한국갤럽)
문재인 대통령의 국정수행 지지도가 소폭 하락한 것으로 나타났다.

17일 한국갤럽에 따르면 지난 14∼16일 전국 유권자 1002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조사(표본오차 신뢰수준 95%에 ±3.1%포인트(P))에서, 문 대통령의 직무 수행에 대한 긍정 평가는 전주 대비 3%P 하락한 44%로 집계됐다. 부정 평가는 같은 기간 2%P 상승한 47%로 조사됐다. 9%는 의견을 유보했다.

연령별로는 20대에서 45%, 30대 54%, 40대 58%, 50대 40%, 60대 이상에서 30%의 응답자가 문 대통령의 직무 수행을 긍정적으로 평가했다. 반면 부정 평가는 20대 43%, 30대 35%, 40대 33%, 50대 56%, 60대 이상 61%였다.

지지정당별로 보면 더불어민주당 지지층의 78%, 정의당 지지층에서도 64%가 대통령 직무 수행에 대해 긍정적으로 평가한 반면, 자유한국당 지지층은 91%가 부정적이며 지지정당이 없는 무당층에서도 부정적 견해가 더 많았다

긍정 평가 이유로는 '북한과의 관계 개선'(18%), '최선을 다함·열심히 한다'(11%), '외교 잘함'(8%) 등이, 부정 평가 이유로는 '경제·민생문제 해결 부족'(44%), '북한 관계 치중·친북 성향'(13%), '독단적·일방적·편파적'(5%) 등이 꼽혔다.

한편, 최근 유엔 산하 기구가 북한이 식량 부족 사태에 처했다고 밝힌 가운데 대북 식량 지원에 대한 여론을 조사한 결과 '식량을 지원하지 말아야 한다'는 의견은 47%로 '지원해야 한다'는 의견(44%)보다 오차범위 내에서 우세했다.

'북한에 식량을 지원해야 한다'는 의견은 40대(61%), 더불어민주당 지지층(67%)과 정의당 지지층(71%), 성향 진보층(68%) 등에서 우세했다. '북한에 식량을 지원하지 말아야 한다'는 60대 이상(57%), 자유한국당 지지층(78%), 성향 보수층(66%) 등에서 상대적으로 많았다.

또한 한반도 비핵화, 종전 선언, 평화협정 전환 등 북한이 합의 내용을 앞으로 잘 지킬 것으로 보는지 물은 결과 26%가 '잘 지킬 것', 61%는 '그렇지 않을 것'이라고 답했고 14%는 의견을 유보했다. 올해 2월만 해도 북한이 합의를 이행할 것이라는 전망은 46%였으나 최근 몇 달간 크게 하락했다.

북한이 핵을 포기하지 않을 경우 모든 대북 지원을 중단해야 한다는 의견은 54%였고, 인도적 지원은 유지해야 한다'는 의견은 38%였다. 자유한국당 지지층은 79%가 '모든 대북 지원을 중단해야 한다'고 답한 반면 더불어민주당·정의당 지지층은 약 60%가 '인도적 지원 유지'를 답했다.

자세한 조사 개요와 결과는 한국갤럽 홈페이지나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12,497,000
    • -1.9%
    • 이더리움
    • 263,600
    • -2%
    • 리플
    • 381
    • -0.78%
    • 라이트코인
    • 116,600
    • -3.07%
    • 이오스
    • 4,794
    • -3.01%
    • 비트코인 캐시
    • 370,000
    • -1.17%
    • 스텔라루멘
    • 114
    • +0.88%
    • 트론
    • 31.7
    • +7.45%
    • 에이다
    • 90.7
    • -1.83%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4,500
    • +16.84%
    • 모네로
    • 96,200
    • -1.93%
    • 대시
    • 151,800
    • +1.13%
    • 이더리움 클래식
    • 7,010
    • -1.88%
    • 96.5
    • +1.04%
    • 제트캐시
    • 98,700
    • -2.47%
    • 비체인
    • 7.6
    • +0.52%
    • 웨이브
    • 2,261
    • -1.26%
    • 베이직어텐션토큰
    • 292
    • +5.41%
    • 비트코인 골드
    • 28,870
    • -1.13%
    • 퀀텀
    • 3,712
    • -2.26%
    • 오미세고
    • 1,827
    • +0.82%
    • 체인링크
    • 4,354
    • -3.52%
    • 질리카
    • 16.8
    • -1.17%
    • 어거
    • 18,740
    • +2.3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