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현대오일뱅크, '新연봉제도' 도입한다

임단협, 타결…성과급 제한 500%→800%로 상향 조정

▲현대오일뱅크 고도화시설 전경 (사진 제공=현대오일뱅크)
▲현대오일뱅크 고도화시설 전경 (사진 제공=현대오일뱅크)

현대오일뱅크 노사가 성과급 제한과 목표 영업이익을 기존보다 높이는 내용을 골자로 하는 ‘2018년 임금 및 단체협약’을 타결했다.

14일 현대오일뱅크 관계자는 “현대오일뱅크 2018년 임단협 잠정합의안이 지난 13일 조합원 찬반투표를 통과했다”고 확인했다.

이번 임단협 타결 주요 내용은 최대 500%였던 기존 성과급 제한을 800%로 늘리는 대신, 목표 영업이익을 기존보다 높이는 것이다. 현대오일뱅크는 2011년 당시 기본급의 일부를 성과급화하는 대신 성과급은 기본급의 최대 500%로 제한해왔는데, 이번 합의를 통해 7년 만에 조정됐다.

현대오일뱅크 노조 측은 “당시 현대오일뱅크가 다른 정유사들에 비해 기본급이 낮았기 때문에 이 같은 구조가 불리한 조건이 아니었으나 시간이 지나면서 타 정유사와 기본급은 비슷해진 반면, 성과급 테이블만 낮아지게 됐다“며 그동안 성과급 제도 변경을 요구해온 바 있다.

현대오일뱅크 관계자는 “양측이 서로 한 발 물러서 양보함으로써 타결에 이르게 됐다”고 말했다.

한편 노사는 일정 입사연도 이후 입사자들에게 호봉을 높여주는 신연봉제도도 도입한 것으로 알려졌다. 변효선 기자 hsbyun@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6,041,000
    • +0.64%
    • 이더리움
    • 199,800
    • +4.44%
    • 리플
    • 391
    • +1.29%
    • 라이트코인
    • 95,650
    • +4.76%
    • 이오스
    • 6,320
    • +1.28%
    • 비트코인 캐시
    • 351,200
    • -0.76%
    • 스텔라루멘
    • 139
    • +0%
    • 트론
    • 30.6
    • +0.32%
    • 에이다
    • 94.7
    • -1.14%
    • 비트코인에스브이
    • 67,650
    • -1.81%
    • 모네로
    • 78,400
    • +0.51%
    • 대시
    • 144,200
    • +2.12%
    • 이더리움 클래식
    • 7,160
    • -0.34%
    • 94.5
    • -4.35%
    • 제트캐시
    • 81,300
    • +3.1%
    • 비체인
    • 9.94
    • -7.96%
    • 웨이브
    • 3,640
    • -9%
    • 베이직어텐션토큰
    • 425
    • -5.55%
    • 비트코인 골드
    • 20,440
    • -3.35%
    • 퀀텀
    • 3,403
    • -1.41%
    • 오미세고
    • 2,273
    • +0.08%
    • 체인링크
    • 1,392
    • -13.48%
    • 질리카
    • 25.3
    • +0.79%
    • 어거
    • 29,580
    • -7.9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