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서수연 아예 못 만날 뻔" 주선 후일담…제작진 마음 바꾼 세글자 '신의 한 수'

(출처=tv조선 '연애의 맛' 방송화면)
(출처=tv조선 '연애의 맛' 방송화면)
서수연-이필모가 연애리얼리티 프로그램에서 실제로 부부선언을 해 2018년 연말을 달구고 있다.

배우 이필모는 지난 25일 부산에서 진행된 뮤지컬 공연이 끝난 뒤 커튼콜에서 서수연에게 청혼했다는 사실이 공개됐다. 이필모는 서수연에게 반지와 꽃다발을 전하면서 진심을 전했다. 서수연-이필모처럼 가상연애를 다룬 예능프로그램에서 만나 현실에서도 사랑에 빠져 결혼까지 골인한 경우는 이때까지 단 한번도 없었다.

희소식이 전해지자 TV조선 '연애의 맛' 서혜진 국장은 25일 OSEN을 통해 주선 비하인드를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서 국장은 "사실 이필모는 다른 프로그램 출연을 위해 섭외했다. 그런데 그가 '외롭다'는 이야기를 하면서 '연애의 맛'에 출연하게 됐다"며 "메인작가가 직접 서수연과 이필모의 만남을 주선한 것"이라고 후일담을 전했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오늘의 상승 종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