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SK브로드밴드, 대용량 8K UHD 영상 실시간 IPTV 전송기술 개발

SK브로드밴드는 HFC망(Hybrid Fiber Coax, 광전송로와 동축 구리선이 혼합된 유선 전송망)을 통해 8K UHD(초고화질급) 대용량 영상을 실시간으로 IPTV로 전송하는 기술을 개발했다고 19일 밝혔다. HFC망을 이용한 8K급 영상 전송 기술 개발은 이번이 세계 최초다.

8K UHD(7680x4320)는 기존 4K UHD(3480x2160)보다 4배 이상 선명한 차세대 초고화질 방송이다.

기존 HFC망에서는 4K UHD급 영상(전송 속도 35Mbps)만 IPTV로 실시간 전송할 수 있었다. IPTV 주파수 대역폭이 최대 50Mbps에 불과했기 때문이다.

SK브로드밴드 관계자는 "주파수 묶음 기술(개별 주파수를 통합해 트래픽 처리량을 늘리는 방법)을 망 장비와 케이블 모뎀에 적용해 150Mbps 이상의 주파수 대역폭을 확보했다"며 "그 결과 광케이블, 동축망, 전화선 등 주요 유선 매체에서 8K UHD급 대용량 실시간 IPTV 트래픽(120Mbps)도 처리할 수 있게 됐다"고 설명했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오늘의 상승 종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