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김삼환 목사 “마귀가 동원한 방법”이라고 했지만…명성교회 논란 결국 방송

▲'PD수첩'에서 명성교회 관련 의혹을 집중 조명했다. (출처=MBC 방송 캡처)
▲'PD수첩'에서 명성교회 관련 의혹을 집중 조명했다. (출처=MBC 방송 캡처)

MBC ‘PD수첩-명성교회 800억의 비밀’ 편이 진통 끝에 전파를 탔다.

9일 MBC ‘PD수첩-명성교회 800억의 비밀’ 편에서는 명성교회 김삼환 원로목사와 아들 김하나 목사를 둘러싼 세습논란과 비자금 조성과 외화 반출 등을 취재해 방송했다. 법원이 김 목사 부자가 낸 방송금지 가처분신청을 기각한 다음 날이다.

김삼환 명예목사가 세습 반대하는 교인을 악한 세력으로 규정한 바 있다. 김 목사는 논란이 확산되자 새벽기도 설교를 통해 교인들이 더 이상 참으면 안 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김 목사는 “악한 인간들이 우리 식구 다 죽이고 교회를 다 없애 버리려고 한다. 이제 물러설 수 없다“고 말했다. ”복수하면 안 되지만 그들을 잊으면 안 된다“고 강조했다.

또 비판 세력의 주장을 ‘틀린 주장’이라고 주장했다. 김 목사는 “그들이 말하는 것은 100 가지가 다 틀린 말이다. 1000 가지가 다 틀린 말이다. 맞는 말을 안한다”라고 말했다.

김 목사는 또 “마귀는 할 수 있는 방법은 다 동원한다”면서, “우리가 하는 것은 선하고 하나님의 뜻이지만, 그 사람들은 전혀 그렇지 않고 모든 방법을 동원하게 돼 있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11,976,000
    • +0.3%
    • 이더리움
    • 253,500
    • -1.36%
    • 리플
    • 334
    • -3.47%
    • 라이트코인
    • 86,450
    • -2.1%
    • 이오스
    • 4,657
    • -2%
    • 비트코인 캐시
    • 367,800
    • -1.53%
    • 스텔라루멘
    • 81.7
    • -3.31%
    • 트론
    • 20.8
    • +2.46%
    • 에이다
    • 70
    • -3.05%
    • 비트코인에스브이
    • 141,800
    • -1.8%
    • 모네로
    • 84,450
    • +1.2%
    • 대시
    • 110,800
    • -2.64%
    • 이더리움 클래식
    • 7,175
    • -1.64%
    • 84.6
    • -1.86%
    • 제트캐시
    • 63,700
    • -3.12%
    • 비체인
    • 5.63
    • -1.05%
    • 웨이브
    • 1,985
    • -2.22%
    • 베이직어텐션토큰
    • 237
    • -2.87%
    • 비트코인 골드
    • 13,150
    • -2.66%
    • 퀀텀
    • 2,747
    • -1.68%
    • 오미세고
    • 1,306
    • -1.95%
    • 체인링크
    • 2,198
    • +1.2%
    • 질리카
    • 12
    • -1.64%
    • 어거
    • 12,650
    • -0.0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