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남상미, 2층 자택+남편 공개…카페 같은 인테리어 “2년 동안 직접 지었다”

[이투데이 한은수 객원기자]

(출처=tvN '집밥 백선생' 방송캡처)
(출처=tvN '집밥 백선생' 방송캡처)

배우 남상미가 ‘집밥 백선생’을 통해 자택을 공개했다.

14일 방송된 tvN ‘집밥 백선생’에서는 백종원을 비롯해 이규한, 윤두준, 양세형이 남상미의 집을 방문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방송을 통해 공개된 남상미의 자택은 경기도 양평에 위치해 있는 2층 집으로 수려한 자연경관을 자랑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특히 한쪽 전면 유리창을 비롯해 심플한 인테리어, 카페를 연상케 하는 가구들이 감탄을 불러왔다. 이에 남상미는 “하나하나 다 직접 지었다. 그래서 총 2년이 걸렸다”라고 남다른 애정을 드러냈다.

이날 함께 출연한 남상미의 남편은 푸근한 인상을 자랑하며 ‘집밥 백선생’ 멤버들의 호감을 사기도 했다. 남상미는 “지인 집에 놀러 갔다가 그 자리에 있는 남편을 보고 첫눈에 반했다”라며 “인상 정말 좋지 않으냐. 동갑이다”라고 소개했다.

특히 남편은 “아내가 ‘집밥 백선생’ 출연 이후 엄청 늘었다. 그전에는 아예 못했다”라며 “최근 해준 김밥과 어묵이 맛있었다”라고 칭찬했다.

한은수 객원기자 online@etoday.co.kr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