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2017 국감] 김현미 "GTX A노선 예타 결과 기재부가 11월 초 발표"

[이투데이 세종=곽도흔 기자]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은 12일 파주와 동탄을 잇는 수도권광역급행철도(GTX) A노선(83km)에 대한 예비타당성 결과가 11월 초 기획재정부에서 발표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현미 장관은 이날 정부세종청사에서 열린 국토부 국정감사에서 윤후덕 더불어민주당 의원(경기파주시갑)이 "GTX A노선의 예타 결과를 보고 받았냐"는 질문에 이같이 말했다.

김 장관은 "예타 결과는 기재부에서 11월 초에 발표하기로 했다"며 "경제성이 있다고 예타 결과가 나오면 내년 사업자를 확정해 2018년말까지 착공에 들어가겠다"고 밝혔다.

윤후덕 의원에 따르면 기재부의 GTX A 노선 예타에서 경제성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상승 종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