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방탄소년단, 전 세계에 서울 알린다…서울관광 광고, 전세계 100여 국 방영

[이투데이 이재영 기자]

(사진제공=서울시)
(사진제공=서울시)

아이돌그룹 방탄소년단이 전 세계에 서울 알리기에 나선다.

서울시는 K팝 그룹 최초로 미국 빌보드상을 수상한 방탄소년단이 서울관광 광고모델로 나선다고 14일 밝혔다.

서울시는 방탄소년단이 출연하는 서울관광 광고(BTS's Seoul Life)가 이달 중순부터 TV와 온라인으로 전 세계 100여 개 국가에서 방영된다고 전했다. KBS 월드, TVN 아시아 등 해외 100여 개국 TV 채널을 통해 1000여 회 방영되며, 유튜브, 페이스북, 유쿠 등 디지털 플랫폼으로도 전 세계에 방영될 예정이다.

또 서울관광홈페이지, 서울관광 유튜브 채널에서도 볼 수 있으며 해외 관광설명회와 교역전, 서울홍보부스에서도 상영할 계획이다.

방탄소년단이 출연한 'BTS's Seoul Life'는 '나처럼 서울에서 너도'라는 주제로 서울로7017, 한강공원, 잠실운동장 등 서울의 명소에서 방탄소년단 멤버들이 다양하게 즐기는 모습을 1분 분량의 영상으로 경쾌하고 생동감 있게 보여준다.

앞서 지난달 대만 타이페이에서 운영한 서울관광 체험부스에서 방탄소년단의 서울관광 광고를 미리 선보였을 당시 대만 현지 팬들이 광고를 보기 위해 몰려 홍보부스가 초만원을 이룬 바 있다.

방탄소년단은 서울관광 광고모델뿐 아니라 '서울관광 명예홍보대사'로도 나서 전 세계에 서울을 알리고 글로벌 팬들을 서울 관광객으로 유치할 수 있는 다양한 활동을 이어나갈 예정이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