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민주당 “사드 임시배치, 명확한 절차 통해 이뤄질 것”

[이투데이 이광호 기자]

전자파 측정 결과에는 “기지 내에서만 이뤄진 소규모 환경영향평가”

더불어민주당은 13일 경북 성주군 사드(THAAD·고고도 미사일 방어체계) 기지에서 측정된 전자파가 인체에 사실상 무해하다는 결과가 나온 것과 관련해 “사드 임시 배치는 명확한 절차를 통해 이뤄질 것”이라며 원론적 입장을 재차 강조했다.

제윤경 원내대변인은 서면브리핑에서 “국방부와 환경부는 12일 성주 사드 기지에 전자파와 소음이 관련 법령 기준치 이하라는 결과를 공개했다”며 “그러나 이번 측정 결과는 전자파와 소음, 그리고 기지 내부에서만 이루어진 소규모 환경영향평가였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향후 주민들의 의견이 수렴된 일반 환경영향평가 등의 절차를 통해 사드 임시배치에 대한 결정이 이루어질 것”이라고 덧붙였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상승 종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