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내 귀에 캔디2’ 김민재 ‘밤비’ 이열음, 배우 윤소희와 도플갱어 미모…“자매인 줄”

[이투데이 한은수 객원기자]

▲이열음(왼), 윤소희(출처=이열음, 윤소희 SNS)
▲이열음(왼), 윤소희(출처=이열음, 윤소희 SNS)

배우 이열음이 화제인 가운데 배우 윤소희와 닮은꼴 외모가 눈길을 끈다.

2013년 JTBC 드라마 ‘더 이상은 못 참아’로 데뷔한 이열음은 배우 윤소희와 자매처럼 닮은꼴 외모로 이목을 끌었다. 두 사람은 얼핏 보면 동일인물이라 착각할 정도로 붕어빵 외모를 자랑해 놀라움을 안겼다.

이를 증명이라도 하듯 포털 사이트에는 ‘이열음 윤소희 닮은꼴’, ‘이열음 윤소의 소름 돋는 붕어빵 비주얼’ 등의 제목으로 꾸준히 게시물이 게재되고 있다. 특히 두 사람은 또렷한 이목구비와 웃을 때 들어가는 보조개, 청순한 긴 생머리, 차가우면서도 세련돼 보이는 도회적인 인상 등으로 닮은꼴 미녀임을 입증했다.

두 사람의 사진을 본 네티즌은 “처음엔 진짜 못 알아봤다”, “이목구비가 닮은 듯”, “도플갱어 수준이네”, “자매라고 해도 믿겠다” 등 놀랍다는 반응을 보였다.

한편 이열음은 tvN 예능 ‘내 귀의 캔디2’에서 배우 김민재의 캔디 밤비로 거론되고 있다.

한은수 객원기자 online@etoday.co.kr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