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셸휴스턴 오픈] 김시우, 공동 13위…우승 짐 허만, 마스터스 출전권 획득

▲김시우가 셸휴스턴 오픈에서 공동 13위를 차지했다. (AP뉴시스)
▲김시우가 셸휴스턴 오픈에서 공동 13위를 차지했다. (AP뉴시스)

한국 프로골프의 기대주 김시우(21ㆍCJ오쇼핑)가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셸휴스턴 오픈(총상금 680만 달러, 약 78억원)에서 공동 13위를 차지했다.

김시우는 4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휴스턴 골프클럽(파72ㆍ7442야드)에서 열린 이 대회 최종 4라운드에서 버디 5개, 보기 1개, 트리플보기 1개를 묶어 한 타를 줄이는 데 그쳤다.

이로써 김시우는 최종 합계 8언더파 280타로 마스터스 토너먼트 출전을 앞둔 조던 스피스, 필 미켈슨(이상 미국) 등과 함께 공동 13위를 차지했다.

4번홀(파5)에서 첫 버디를 잡은 김시우는 6번홀(파4)과 7번홀(파3)에서 연속 버디를 성공시키며 역전 우승 불씨를 살렸다. 그러나 김시우는 8번홀(파5) 티샷을 워터해저드에 빠트리면서 시작된 샷 난조를 극복하지 못하고 트리플보기를 범했다. 결국 전반에 줄인 세 타를 전부 잃어버린 김시우는 11번홀(파4)과 13번홀(파5) 버디로 만회를 시작했지만 14번홀(파3) 보기로 한 타를 줄이는 데 그쳤다. 김시우가 올 시즌 톱20에 진입한 것은 이번이 6번째다.

김민휘(24)는 8타를 잃어 최종 합계 1오버파 289타로 공동 64위, 6타를 잃은 강성훈(29ㆍ신한금융그룹)은 5오버파 293타로 공동 69위를 차지했다.

우승은 짐 허만이 차지했다. 허만은 이날 버디 5개, 보기 1개로 4언더파 68타를 쳐 최종 합계 15언더파 270타로 2위 헨릭 스텐손(스웨덴ㆍ14언더파 271타)을 한 타차로 따돌리고 PGA 투어 데뷔 첫 우승을 차지, 마스터스 토너먼트 출전 티켓을 극적으로 거머쥐었다.

더스틴 존슨은 13언더파로 3위, 패트릭 리드와 리키 파울러(이상 미국)는 나란히 9언더파 279타로 공동 10위에 자리했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12,532,000
    • -2.79%
    • 이더리움
    • 265,100
    • -3.07%
    • 리플
    • 391
    • -2.25%
    • 라이트코인
    • 117,100
    • -4.01%
    • 이오스
    • 5,105
    • -1.54%
    • 비트코인 캐시
    • 379,200
    • -3.51%
    • 스텔라루멘
    • 115
    • -3.36%
    • 트론
    • 32
    • -5.04%
    • 에이다
    • 90.8
    • -6.29%
    • 비트코인에스브이
    • 193,100
    • -4.97%
    • 모네로
    • 98,600
    • -1.49%
    • 대시
    • 157,400
    • -1.06%
    • 이더리움 클래식
    • 7,405
    • +0.13%
    • 101
    • -5.6%
    • 제트캐시
    • 100,700
    • -4%
    • 비체인
    • 7.66
    • -3.4%
    • 웨이브
    • 2,295
    • -2.71%
    • 베이직어텐션토큰
    • 293
    • -3.93%
    • 비트코인 골드
    • 28,950
    • -3.53%
    • 퀀텀
    • 3,861
    • -5.25%
    • 오미세고
    • 2,032
    • -2.3%
    • 체인링크
    • 4,286
    • -5.88%
    • 질리카
    • 17.6
    • -4.34%
    • 어거
    • 19,000
    • -3.1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