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지스운용, 삼전‧현대차와 손잡은 ‘팩토리얼 성수’ 사전 임대율 100% 달성

입력 2024-03-04 08:51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팩토리얼 성수 신축 조감도. (사진= 이지스자산운용)
▲팩토리얼 성수 신축 조감도. (사진= 이지스자산운용)

이지스자산운용이 삼성전자, 현대차그룹과 함께 개발한 ‘팩토리얼 성수’가 임차인을 모두 확보했다.

4일 이지스자산운용은 지난달 29일 준공한 팩토리얼 성수가 사전 임대율 100%를 달성했다고 밝혔다. 임차사를 위한 환경 준비를 마치고, 다음 달부터 본격 입주를 시작할 예정이다.

팩토리얼 성수는 서울 성수동 2가에 연면적 2만1060㎡(약 6370평), 지하 4층~지상 10층 규모로 지어졌다. 이지스자산운용이 정의한 3세대 오피스의 첫 제품이다. 이지스자산운용은 개인 컴퓨터와 시스템가구가 도입된 1세대부터, 공유오피스 등 다양한 업무 공간과 어메니티 시설이 도입된 2세대를 지나 3세대 오피스를 새롭게 정의하고 있다.

건물은 2022년 11월 착공해 약 1년 3개월 만에 완성됐다. 삼성전자, 현대차그룹이 자산운용사와 처음으로 협업해 선보이는 ‘테크 레디 빌딩’(Tech Ready Building)이기도 하다. 오피스 사용자가 첨단 기술이 제공하는 편의를 자연스럽게 누릴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김현수 이지스자산운용 공간콘텐츠 실장은 “그동안 오피스의 가치가 주로 입지와 건물 규모로만 정해졌다면, 앞으로는 서비스와 기술, 자체 콘텐츠 융합을 통해 차별화된 경험을 얼마나 제공할 수 있는지가 중요한 요소가 될 것”이라며 “팩토리얼 성수가 준공 전에 IT, 리테일, 콘텐츠 등 크리에이티브한 가치를 지향하는 기업들로 100% 임차에 성공한 것은 이러한 트렌드에 부합하는 결과”라고 했다.

한편 팩토리얼 브랜드는 시청 등 중심업무지구(CBD) 지역에 추가로 오피스 공급을 추진 중이다. 강남과 판교 대비 상대적으로 노후화된 시내 오피스 환경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는다는 전략이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올해 여름휴가는 짧게 국내로 가요" [데이터클립]
  • 23명 사망한 참혹한 현장…화성공장 화재, 인명피해 왜 커졌나 [이슈크래커]
  • "유명 여성 프로골퍼, 내 남편과 불륜"…코치 아내의 폭로
  • 단독 구광모도 픽한 ‘휴머노이드’…LG, ‘이노베이션 카운슬’서 집중 논의
  • 변우석, 드디어 '성덕' 됐다…손흥민 사인 티셔츠 받고 인증
  • '6만 달러' 비트코인, 이더리움 ETF 승인 앞두고 투심 급격히 얼어붙어 [Bit코인]
  • 확 줄은 금융권 희망퇴직…신규 채용문도 굳게 닫혔다
  • 비급여치료 '우후죽순'…과잉진료 '대수술' [멍든 실손보험上]
  • 오늘의 상승종목

  • 06.25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87,394,000
    • +3.13%
    • 이더리움
    • 4,814,000
    • +3.5%
    • 비트코인 캐시
    • 551,000
    • +11.76%
    • 리플
    • 675
    • +1.66%
    • 솔라나
    • 196,000
    • +7.99%
    • 에이다
    • 560
    • +7.28%
    • 이오스
    • 822
    • +4.98%
    • 트론
    • 172
    • +2.38%
    • 스텔라루멘
    • 131
    • +5.65%
    • 비트코인에스브이
    • 64,800
    • +6.84%
    • 체인링크
    • 19,970
    • +7.14%
    • 샌드박스
    • 480
    • +7.1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