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종석, 이재명·송영길 정조준 "자신 아픔 돌보느라 성찰 없어"

입력 2022-07-05 12:23

임종석 "염치없는 행동 보면 창피함 느껴"
"대선 이후 당 대표와 후보, 반성도 성찰도 없어"

▲임종석 전 비서실장.(뉴시스)
▲임종석 전 비서실장.(뉴시스)

임종석 전 대통령 비서실장은 5일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의원과 송영길 전 당 대표의 선거 출마를 겨냥해 "염치없는 행동"이라고 공격했다.

임 전 실장은 이날 오전 페이스북에 이같이 글을 올려 "기본과 상식을 벗어난 행동을 보면 창피함을 느낀다"면서 "대선 이후 민주당 당 대표와 대선 후보의 행동이 그러했다"며 직격했다.

임 전 실장은 "같은 식구가 이런 행동을 하면 화가 나고 창피하고 부끄러워서 어디라도 숨고 싶다"며 "그래서 투표를 하지 않고 뉴스를 보지 않고 정치 얘기만 나오면 화부터 나는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그런데도 정작 본인들은 자신들의 아픔을 돌보느라 반성도 성찰도 없다"며 "민주당의 평가도 핵심을 피하고 에두르기만 하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갈등과 분열이 커질까 두려운 것일 거다. 하지만 평가와 쇄신은 철저히 국민들의 정서 속에서 이뤄져야 한다"며 "민주당 위기의 본질을 정면으로 마주하고 통렬한 내부 비판과 반성, 그리고 성찰이 있어야 한다"고 주장했다.

아울러 "이번 전당대회가 그런 장이 되기를 기대한다"며 "'이재명의 민주당'은 광주의 질문에 대한 답이 될 수 없다. '민주당의 이재명'으로 돌아오기를 바란다"고 덧붙였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尹 “힘에 의한 북한 현상변경 안 원해”…北, 미사일 2발 발사
  • 이영자가 불러온 ‘면치기’ 논란…우리 식문화 아니에요
  • 윤석열 정부 출범 100일...숫자로 보는 그간의 기록
  • [영상] 칩4 동맹 때문에 '쥐포'된 동아시아. 그게 대체 뭐길래?
  • [뻔뻔징어] MBTI 같은 성격 검사, 고대에도 했다고?
  • [뻔뻔징어]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해외 분위기, 생생히 전해드림
  • 이르면 10월 말부터 자율주행 택시 나온다…자율차 시범운행지구 한정
  • 코로나 신규확진 18만 명...18주 만에 '최다'
  • 오늘의 상승종목

  • 08.17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1,583,000
    • -1.24%
    • 이더리움
    • 2,480,000
    • -1.86%
    • 비트코인 캐시
    • 181,100
    • -1.42%
    • 리플
    • 504.8
    • +0.62%
    • 위믹스
    • 3,460
    • -2.54%
    • 에이다
    • 725.9
    • -3.11%
    • 이오스
    • 2,086
    • +17.32%
    • 트론
    • 92.78
    • -1.09%
    • 스텔라루멘
    • 162.6
    • -0.61%
    • 비트코인에스브이
    • 81,700
    • -0.61%
    • 체인링크
    • 10,960
    • -3.78%
    • 샌드박스
    • 1,659
    • -3.4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