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홈쇼핑 가상인간 ‘루시’ 초록뱀 아티스트로 방송 활동

입력 2022-06-27 09:24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롯데홈쇼핑·초록뱀미디어 전속 계약 체결, 활동영역 넓힌다

▲롯데홈쇼핑이 개발한 가상인간 ‘루시’가 지난 24일 서울 서초구 잠원동 초록뱀미디어 본사에서 콘텐츠 제작사 ‘초록뱀미디어’의 소속 아티스트로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 왼쪽부터 롯데홈쇼핑 이보현 미디어사업부문장, 초록뱀미디어 황원미 이사, 김세연 부회장, 루시, 롯데홈쇼핑 신성빈 마케팅본부장, 김정도 디지털휴먼팀장(사진제공=롯데홈쇼핑)
▲롯데홈쇼핑이 개발한 가상인간 ‘루시’가 지난 24일 서울 서초구 잠원동 초록뱀미디어 본사에서 콘텐츠 제작사 ‘초록뱀미디어’의 소속 아티스트로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 왼쪽부터 롯데홈쇼핑 이보현 미디어사업부문장, 초록뱀미디어 황원미 이사, 김세연 부회장, 루시, 롯데홈쇼핑 신성빈 마케팅본부장, 김정도 디지털휴먼팀장(사진제공=롯데홈쇼핑)

롯데홈쇼핑은 자사가 개발한 가상인간 ‘루시’가 지난 24일 서울 서초구 잠원동 초록뱀미디어 본사에서 콘텐츠 제작사 ‘초록뱀미디어’의 소속 아티스트로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고 27일 밝혔다.

이날 협약식에는 가상모델 ‘루시’를 비롯해 롯데홈쇼핑 신성빈 마케팅본부장, 이보현 미디어사업부문장, 초록뱀미디어 김세연 부회장, 김정환 부사장, 황원미 이사 등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이 자리에서 △루시의 엔터테이너 활동을 위한 인적‧물적 지원 △엔터테이너 활동 홍보를 위한 캠페인 사업 등을 공동으로 협의했다.

계약 체결에 따라 ‘루시’는 향후 초록뱀미디어 아티스트로, 광고, 드라마, 방송 등 다양한 영역에서 활동을 이어간다. 특히 최근 기술 적용으로 실제 사람 같은 목소리까지 보유하게 되면서 ‘루시’가 케이블TV ‘케이스타(K-STAR)’의 방송을 안내하는 광고가 방영될 예정이다. 하반기 중으로 초록뱀미디어가 제작에 참여하는 TV드라마에 직접 출연하는 등 다양한 활동들을 계획하고 있다.

롯데홈쇼핑은 지난해 11월 콘텐츠 제작사 초록뱀미디어에 250억 원을 직접 투자해 2대 주주 지위를 확보했다. 지난달 뷰티 예능 공동 제작에 이어 전략적파트너십의 일환으로 가상모델 ‘루시’를 초록뱀미디어 소속 아티스트로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

최근 기업들이 ‘버추얼 휴먼(가상인간)’을 전속 모델로 발탁하는 등 올해 17조 원 규모로 가상인간 시장이 성장할 것으로 전망됨에 따라 초록뱀미디어가 보유하고 있는 콘텐츠를 통해 엔터테이너로서 루시의 활동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한편 ‘루시’는 롯데홈쇼핑이 자체 전문 인력을 통해 1년간의 개발기간을 거쳐 탄생한 가상인간이다. 지난해 2월부터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서 인플루언서로 활동해 현재 약 8만 명의 팔로워를 보유하고 있다. 국내외 유명 F&B 브랜드, 패션 플랫폼, 쥬얼리 브랜드, 명품 전시전 등 광고모델에 이어 지난 4월 강남역 인근 대형 전광판에서 3D 기술과 아나모픽 기법(입체적 광고표현기법)을 활용한 디지털 아트 루시를 선보이고 대체불가능토큰(NFT) 등 다방면으로 활용하고 있다.

내달 중에는 사전계약 하루 만에 1만 대 넘게 계약되며 화제가 된 쌍용자동차의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토레스’ 신차발표회의 프리젠터로 발탁돼 ‘토레스’를 소개할 예정이다.

신성빈 롯데홈쇼핑 마케팅본부장은 “버추얼 휴먼 시장 성장세에 ‘루시’가 화제가 되며 국내 유명 콘텐츠 제작사 소속 아티스트로 계약을 체결하게 됐다”며 “지난해 당사의 직접 투자로 2대 주주 지위를 확보한 초록뱀미디어의 콘텐츠를 활용해 루시의 엔터테이너 활동 영역을 확대하고, 향후 양방향 소통이 가능한 AI형 디지털 휴먼으로 고도화해 나갈 예정”이라고 말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尹대통령, 28일 우주경제 로드맵 선포…내년 우주항공청 설립
  • K-코인 대장주의 상폐…가상자산 시장 전체 신뢰 ‘흔들’
  • 김민재, 이틀 연속 훈련 불참…'종아리 통증' 가나전 가능할까
  • '재벌집 막내아들' 송중기, 母 잃고 복수심 활활…시청률도 고공행진 '최고 18.4%'
  • 내일‧모레 강하고 많은 비…이후 체감온도 영하 20도 ‘맹추위’
  • 정부-화물연대 28일 첫 교섭…안전운임제 일몰·품목 확대 두고 난항 예고
  • “인간과 상호작용하는 로봇”…현대모비스, 미래 기술 응용한 로봇 공개
  • 양양서 ‘산불계도’ 헬기 추락…기장 등 5명 사망
  • 오늘의 상승종목

  • 11.25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2,680,000
    • -0.34%
    • 이더리움
    • 1,662,000
    • -0.66%
    • 비트코인 캐시
    • 154,800
    • -1.46%
    • 리플
    • 548
    • -1.86%
    • 위믹스
    • 618
    • +2.57%
    • 에이다
    • 436.1
    • -0.82%
    • 이오스
    • 1,284
    • +0.08%
    • 트론
    • 73.12
    • -0.46%
    • 스텔라루멘
    • 123.4
    • +0.33%
    • 비트코인에스브이
    • 55,000
    • -0.18%
    • 체인링크
    • 9,820
    • +4.08%
    • 샌드박스
    • 795.9
    • +1.6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