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기부, 구독경제 소상공인 3000명 육성한다

입력 2021-08-05 11:00

-소상공인 구독경제 4가지 모델 제시

(사진=중기부)
(사진=중기부)

#. 지역 농산물로 밀키트를 제조하고 있습니다. 그동안 판매와 결합한 정기 배송 서비스가 있으면 좋겠다고 생각했습니다. 이번 기회에 지원을 받아 좋은 제품을 많은 분에게 접하게 해드리고 싶습니다. (농식품 밀키트 제조업체 대표 A씨)

중소벤처기업부가 농수산품‧전통시장‧골목상권 등 분야 내 참여하고 있는 소상공인의 구독경제 사업 지원에 나선다. 지원 대상 소상공인은 2022년까지 3000명을 육성할 계획이다.

중기부는 5일 42차 비상경제 중앙대책본부 회의에서 소상공인이 구독경제로 진입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소상공인 구독경제 추진방안’을 수립했다고 밝혔다.

구독경제는 일정 금액을 지급하고, 정기적으로 제품 또는 서비스를 사용하는 거래 비즈니스 유형이다. 기업은 장기 고객 확보와 안정적인 수입으로 불확실성으로부터 오는 위기를 완충할 수 있다. 소비자는 ‘소유’하는 것보다 낮은 비용으로 다양한 경험이 가능하다.

중기부는 소상공인의 진입을 쉽게 하기 위해 체계적인 지원 방안을 내놓았으며 소상공인도 정기결제와 정기배송을 통해 고객에게 정기적으로 상품과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이 쉬워질 전망이다.

중기부 관계자는 “구독경제는 비대면 가속화 등 새로운 유통 트렌드 하에서 안정적인 수익 창출의 기회가 될 수 있다”며 “다만 소상공인 대부분은 구독경제 운영에 필요한 판매 플랫폼, 물류, 상품 구성 등 기반 구축이 어려워 진입이 더딘 상황”이라고 지적했다.

이어 “특히 소상공인의 참여가 늦어져 유통‧정보통신(IT)기업 중심으로 구독경제가 발달할 경우 소상공인은 기존 영역에서도 도태될 수도 있다”며 “소상공인도 구독경제에 손쉽게 참여하고, 직접 운영할 수 있도록 진입장벽을 낮추는 데 초점을 두고 지원책을 마련했다”고 강조했다.

중기부는 소상공인의 직관적인 이해를 위해 구독경제 4가지 참여 모델 제시했다. 구독경제 4가지 모델은 △밀키트 모델(민간쇼핑몰과 협업 통한 제조·판매·정기배송 지원, 2021년 30개사) △가치소비 모델(민간몰 내 효도상품·복지상품 등 꾸러미 구독경제관, 150개사) △선결제 모델(O2O기업과 오프라인 업체 연결한 선결제 시스템 구축, 50개사) △직접 운영 모델(자사몰, 풀필먼트, 운영 지원 등)로 나뉜다. 참여하는 소상공인은 민간몰 입점부터 판매, 배송 등 전 과정을 지원받는다.

또한 중기부는 구독경제 도입을 위한 이용권(바우처) 사업을 신설한다. 판매 플랫폼(자사몰), 물류(풀필먼트), 상품구성 등을 지원하기 위한 바우처 방식의 지원사업이 전개된다. 아울러 기타 운영 과정에서 필요한 전담 인력, 배송 차량 등 기타 지원사항도 메뉴판 식으로 제공한다. 이는 초기 비용 부담을 덜어주는 등 소상공인의 구독 경제화 마중물 역할을 다할 계획이다.

정부는 선정 대상 소상공인을 위한 기획 분야 지원도 준비하고 있다. 공동 브랜드 개발, 커뮤니티 광고, 고객만족 지원센터 도입 등이 주요 지원 방안이며 소상공인 구독경제 관련 온라인 교육도 준비 중이다.

권칠승 중기부 장관은 “이번 지원대책은 소상공인도 구독경제에 손쉽게 진입할 수 있도록 문턱을 낮추기 위한 것”이라며 “구독경제는 정기 판로가 확보되어 안정적인 사업 운영이 가능한 이점이 있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이번 지원을 통해 많은 소상공인분이 경기변동에도 흔들리지 않는 강한 소상공인으로 거듭나시길 희망한다”고 덧붙였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8,429,000
    • +1.33%
    • 이더리움
    • 4,161,000
    • +0.12%
    • 비트코인 캐시
    • 762,500
    • +0.66%
    • 리플
    • 1,306
    • +0.23%
    • 라이트코인
    • 220,100
    • -0.05%
    • 에이다
    • 2,872
    • -0.07%
    • 이오스
    • 6,595
    • +3.05%
    • 트론
    • 128.6
    • +0%
    • 스텔라루멘
    • 390.5
    • +0.03%
    • 비트코인에스브이
    • 190,100
    • -0.11%
    • 체인링크
    • 34,290
    • +0.47%
    • 샌드박스
    • 940.3
    • +0.0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