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아시아나 연내 매각 가시화…"사실상 협상 타결"

입력 2019-12-13 15:32

연내 SPA 체결 후 내년 1월 유상증자 나설 듯

아시아나항공의 연내 매각이 마무리 과정에 들어섰다.

13일 항공업계에 따르면 협상 주체인 금호아시아나그룹과 HDC 현대산업개발-미래에셋대우 컨소시엄(이하 현산 컨소시엄)이 사실상 협상을 마친 것으로 전해졌다.

우선협상대상자 지위가 부여되는 12일을 하루 넘겼지만, 이날을 기점으로 대부분의 쟁점에 합의한 만큼 세부 사항 조율을 거치면 연내에 주식매매계약(SPA)을 체결할 수 있을 전망이다.

금호산업과 현대산업개발은 전날 협상의 최대 쟁점이던 구주 가격과 우발 채무 등으로 인한 손해배상 한도에 대한 이견을 좁혔다.

매각은 금호산업이 보유한 아시아나항공의 주식 31.05%(구주)와 아시아나항공이 새로 발행할 보통주(신주)를 모두 인수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양측의 합의안은 금호산업이 보유한 구주의 가격으로 3200억 원대, 손해배상 한도로 구주 가격의 10%인 약 320억 원인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막판 쟁점으로 부상했던 우발채무 등으로 인한 손해배상 한도에 대해 구주 가격의 10%(약 320억 원)로 명시하는 것을 양측이 합의하면서 협상이 마무리된 것으로 보인다.

금호는 세부 사항을 조율한 뒤 조만간 이사회를 소집해 아시아나항공 주식 매각을 결정할 계획이다.

현산 컨소시엄은 연내 SPA 체결을 마무리한 뒤 내년 1월 아시아나항공의 임시주주총회를 열고 이사진을 교체한 뒤 유상증자에 나설 것으로 보인다.

다만 신주 발행가 책정 등은 여전히 남은 과제인 것으로 알려졌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966,000
    • +1.63%
    • 이더리움
    • 188,900
    • +2.94%
    • 리플
    • 263.3
    • +2.73%
    • 라이트코인
    • 67,050
    • +4.85%
    • 이오스
    • 4,328
    • +4.9%
    • 비트코인 캐시
    • 382,800
    • +5.95%
    • 스텔라루멘
    • 64.4
    • +7.55%
    • 트론
    • 19.48
    • +3.67%
    • 에이다
    • 48.23
    • +4.48%
    • 비트코인에스브이
    • 342,000
    • -2.84%
    • 모네로
    • 74,100
    • +1.09%
    • 대시
    • 134,900
    • -2.03%
    • 이더리움 클래식
    • 11,630
    • +32.46%
    • 43.2
    • +8.87%
    • 제트캐시
    • 59,650
    • +6.52%
    • 비체인
    • 7.111
    • +8.2%
    • 웨이브
    • 990.6
    • +1.33%
    • 베이직어텐션토큰
    • 250.8
    • +2.45%
    • 비트코인 골드
    • 14,360
    • -7.53%
    • 퀀텀
    • 2,242
    • +5.46%
    • 오미세고
    • 878.8
    • +2.57%
    • 체인링크
    • 3,050
    • +10.51%
    • 질리카
    • 5.951
    • +4.24%
    • 어거
    • 17,500
    • -15.0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