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문재인 대통령, 여야5당 대표 만난다...10일 만찬 회동

입력 2019-11-08 15:05

(국회사진취재단)
(국회사진취재단)
문재인 대통령과 여야 5당 대표가 오는 10일 청와대에서 만찬 회동을 갖기로 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날 만찬에는 더불어민주당 이해찬·자유한국당 황교안·바른미래당 손학규·정의당 심상정·민주평화당 정동영 대표가 모두 참석 의사를 밝힌 것으로 전해진다.

문 대통령이 여야 대표를 청와대로 초청해 회동하는 것은 취임 후 다섯번째로, 일본의 보복성 수출규제 조치에 대한 대응 방안을 논의한 7월 18일 이후 115일 만이다. 당시 회동에서는 일본의 수출규제 조치를 자유무역 질서에 위배되는 부당한 경제보복으로 규정하고 해당 조치를 즉시 철회해야 한다는 내용의 공동발표문을 채택한 바 있다.

이번 회동은 최근 문 대통령의 모친상에 여야 대표가 조문한 것에 감사의 뜻을 표하고자 청와대가 제안해 성사된 것으로 전해졌다. 국정 현안이 적지 않은 만큼 이번 회동에서 어떤 논의가 오갈지 주목된다.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에 오른 검찰개혁 법안 및 선거제 개혁안 관련 여야 협상을 비롯해 국회 운영위원회 국정감사에서의 강기정 수석 관련 논란,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GSOMIA·지소미아) 연장 여부 등이 거론될 가능성이 점쳐진다.

다만 청와대는 문 대통령이 정치적인 의미를 배제하고 여야 대표에게 감사의 뜻을 표하고자 회동을 비공개로 진행할 예정이다. 회동 결과와 관련한 브리핑도 하지 않을 것으로 전해졌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0,186,000
    • -0.16%
    • 이더리움
    • 217,700
    • +0.6%
    • 리플
    • 316
    • +0%
    • 라이트코인
    • 70,600
    • -0.42%
    • 이오스
    • 4,024
    • +0.37%
    • 비트코인 캐시
    • 329,600
    • -1.05%
    • 스텔라루멘
    • 88.1
    • -1.23%
    • 트론
    • 23.4
    • +3.54%
    • 에이다
    • 50.2
    • -0.99%
    • 비트코인에스브이
    • 148,500
    • -3.19%
    • 모네로
    • 75,650
    • +5.22%
    • 대시
    • 80,900
    • -0.61%
    • 이더리움 클래식
    • 5,645
    • -0.88%
    • 46.5
    • +0.65%
    • 제트캐시
    • 43,000
    • +0.84%
    • 비체인
    • 7.28
    • -1.09%
    • 웨이브
    • 913
    • +1.56%
    • 베이직어텐션토큰
    • 304
    • +8.57%
    • 비트코인 골드
    • 9,850
    • -0.05%
    • 퀀텀
    • 2,729
    • +6.6%
    • 오미세고
    • 1,145
    • +2.69%
    • 체인링크
    • 3,459
    • +6.33%
    • 질리카
    • 7.1
    • -0.7%
    • 어거
    • 13,420
    • -1.1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