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고3 수험생 43.7% “대학입학, '수능'이 가장 공정”

입력 2019-09-02 09:45

(사진제공=진학사)
(사진제공=진학사)

오는 6일부터 수시원서접수가 시작된다. 올해 고3 수험생들은 어떤 수시지원계획을 가지고 있을까.

입시전문 교육기업 진학사가 지난달 23일부터 27일까지 고3회원 387명을 대상으로 ‘2020학년도 수시지원계획’을 알아보고자 설문조사를 실시, 2일 결과를 공개했다.

이번 설문조사에 응답한 학생들은 내신 성적 기준 3등급대가 27.4%(106명)로 가장 많았고 4등급대 23.5%(91명), 2등급대, 5등급대 이하가 동일하게 17.1%(66명), 1등급대 15%(58명)로 전 등급이 비슷한 비율로 응답했다.

먼저 올해 수시모집에서 몇 개 전형에 지원할 예정이냐는 질문에 전체 인원의 61.2%(237명)가 6개라고 답했다. 수시 지원 최대 횟수 6회를 모두 사용하려는 수험생들의 마음을 읽을 수 있었다.

수시 지원을 위해 무엇을 준비하고 있냐는 질문에는 다양한 답변을 들을 수 있었는데, △ 대학별고사(논술/면접/적성검사 등) 준비 28.7%(111명) △꾸준한 수능학습 26.1%(101명) △입시상담 등을 통한 유리한 전형 탐색 23%(89명) △입시설명회 참석 등을 통한 전형 관련 정보 습득 12.4%(48명) △별다른 준비를 하지 않는다 9.8%(38명) 등이 있었다.

지난해 동일한 설문에서는 ‘꾸준한 수능학습’을 한다는 답변이 가장 많았고 ‘입시상담 등을 통한 유리한 전형 탐색’, ‘대학별 논술고사 준비’ 순이었던 것에 반해 올해는 대학별 고사를 준비한다는 답변이 가장 높았다(2018년 8월, 737명 대상 설문). 고3들은 수시 원서접수가 얼마 남지 않은 현재 시점에서 저마다 나름대로의 방법으로 막바지 준비에 최선을 다하고 있었다.

수시 지원을 결정하는데 가장 중요한 고려사항이 무엇이냐는 질문에 예상대로 △내신성적이 62.8%(243명)로 가장 많았고 이어서 △나의 소신 23.5%(91명) △모의고사 성적 5.4%(21명) △대학별고사 준비 정도 △학교 선생님의 추천이 각각 3.1%(12명)로 동일하게 △학원 선생님 및 전문가의 추천이 2.1%(8명)로 나왔다. 대다수 대학들이 수시전형에서 내신성적을 기본적으로 평가하는 만큼, 수험생들의 수시 지원 시 가장 큰 고려요소인 것으로 보인다.

가장 공정하다고 생각하는 평가요소에 대해서는 △수능이 43.7%(169명)로 가장 높았고 △학생부 교과 33.1%(128명), △학생부 비교과 12.4%(48명) 순이었다. 재학 중인 학교의 내신성적 관리에 대한 신뢰도에 대해서는 △보통이라고 생각하는 학생이 44.7%(173명)로 가장 많아, 자신이 다니는 학교에 대한 신뢰도는 중간 정도임을 알 수 있었다.

고교학점제에 대한 생각을 물었더니 △잘 모르겠다는 답변이 34.4%(133명)로 대다수였는데 당장 고3 수험생으로서의 대입을 준비하느라 마음에 여유가 많지 않은 것으로 보인다.

진학사 입시전략연구소 우연철 평가팀장은 “2020학년도 수시지원이 코 앞이다. 무더운 여름이었음에도 불구하고 수험생들은 지원전략 수립과 합격을 위해 땀방울을 흘렸음을 알 수 있었다”며 “9월 모평, 수시지원 직후 다가오는 추석연휴에도 바이오리듬이 깨지지 않도록 건강관리 및 컨디션 조절에도 신경 써야 한다”고 말했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0,197,000
    • +0.2%
    • 이더리움
    • 216,400
    • +0.14%
    • 리플
    • 316
    • -1.56%
    • 라이트코인
    • 70,950
    • -1.46%
    • 이오스
    • 4,009
    • -0.89%
    • 비트코인 캐시
    • 333,300
    • -0.27%
    • 스텔라루멘
    • 89.4
    • -4.28%
    • 트론
    • 22.6
    • +1.35%
    • 에이다
    • 50.4
    • +0%
    • 비트코인에스브이
    • 153,300
    • -0.9%
    • 모네로
    • 71,900
    • +0.07%
    • 대시
    • 81,400
    • -0.18%
    • 이더리움 클래식
    • 5,695
    • +0%
    • 46.2
    • -0.22%
    • 제트캐시
    • 42,640
    • -0.7%
    • 비체인
    • 7.36
    • +3.66%
    • 웨이브
    • 899
    • -1.21%
    • 베이직어텐션토큰
    • 280
    • -0.71%
    • 비트코인 골드
    • 9,855
    • -1.4%
    • 퀀텀
    • 2,560
    • +3.64%
    • 오미세고
    • 1,115
    • +0.27%
    • 체인링크
    • 3,253
    • +1.43%
    • 질리카
    • 7.15
    • -0.83%
    • 어거
    • 13,590
    • -2.3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