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왕기춘, 8일간 '영창' 처분…무슨 일?

왕기춘

한국 남자 유도의 간판인 왕기춘 선수가 병역의무 이행을 위해 육군훈련소 입소 중 휴대전화를 사용하다가 적발돼 8일간 영창 처분을 받은 것으로 전해져 충격을 주고 있다.

현재 왕기춘 선수는 훈련소에서 퇴영(비정상적인 퇴소) 조치된 것으로 확인됐다.

육군의 한 관계자는 13일 "지난달 10일 육군훈련소에 입소한 왕 선수가 휴대전화를 사용하다가 적발돼 같은 달 31일 영창 징계를 받고 이달 7일 부대로 복귀했다"고 밝혔다.

이 관계자는 "왕 선수는 영창 징계에 따른 교육시간 미달로 훈련소에서 퇴영 조치됐으며, 앞으로 육군훈련소에 재입소해야 한다"고 밝혔다.

왕 선수의 휴대전화를 함께 사용한 훈련병들도 영창 및 군기교육대 입소 등의 징계 처분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2008년 베이징 올림픽 은메달리스트인 왕 선수는 병역혜택을 받아 육군훈련소에서 4주간의 교육만으로 병역 의무 이행을 완료하고 선수 생활을 계속할 수 있다.

육군 관계자는 "왕 선수는 병무청의 입영통지 절차를 다시 거쳐 육군훈련소에 재입소해 4주간의 교육훈련을 받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

이같은 소식이 전해지자 네티즌들은 "왕기춘 선수, 다른 사람은 2년 넘게 가는 군대인데 그걸 못참다니" "왕기춘 선수, 운동선수가 그 정도 의지도 없나?" "왕기춘 선수, 실망이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뉴스팀 online@etoday.co.kr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9,414,000
    • -0.53%
    • 이더리움
    • 293,400
    • -2.06%
    • 리플
    • 455
    • -1.72%
    • 라이트코인
    • 106,200
    • -1.11%
    • 이오스
    • 7,155
    • -1.44%
    • 비트코인 캐시
    • 480,900
    • -1.99%
    • 스텔라루멘
    • 161
    • -2.42%
    • 트론
    • 31.1
    • -2.2%
    • 에이다
    • 102
    • -0.97%
    • 비트코인에스브이
    • 120,000
    • -1.47%
    • 모네로
    • 99,450
    • -3.91%
    • 대시
    • 191,800
    • -0.26%
    • 이더리움 클래식
    • 8,380
    • -1.41%
    • 96.9
    • -3.1%
    • 제트캐시
    • 85,400
    • -1.95%
    • 비체인
    • 8.89
    • -0.55%
    • 웨이브
    • 3,196
    • +4.61%
    • 베이직어텐션토큰
    • 430
    • -3.8%
    • 비트코인 골드
    • 27,110
    • -0.51%
    • 퀀텀
    • 3,495
    • -4.84%
    • 오미세고
    • 2,310
    • -4.93%
    • 체인링크
    • 1,444
    • -10.47%
    • 질리카
    • 24.3
    • -3.95%
    • 어거
    • 27,730
    • -2.6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