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기아차, 中 총경리에 리펑 임명…첫 현지인 CEO

대대적인 현지전략 수정…구조 개혁 가속화

▲신임 '리펑' 동풍위에다기아 총경리. (사진제공=기아차)
▲신임 '리펑' 동풍위에다기아 총경리. (사진제공=기아차)

기아자동차가 중국 현지법인에 처음으로 현지인을 임명했다.

기아차는 9일 중국 현지법인 '둥펑위에다기아' 총경리에 리펑(李峰ㆍ56 사진) 전 바오능(寶能)그룹 부총경리를 임명했다.

기아차가 중국에서 현지인을 법인 최고경영자(CEO)로 선임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리펑 총경리는 중국 내 생산과 판매, 기획 등 업무를 총괄한다. 나아가 중국사업 재도약을 위한 경쟁력 제고에 앞장서게 된다고 기아차는 설명했다.

이어 리펑 총경리가 업무 전반에 관한 이해도가 높고, 중국시장 관련 전문지식과 통찰력을 보유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앞서 리펑 총경리는 2009∼2013년 베이징현대 부총경리로 근무하며 탁월한 성과를 낸 것으로 알려졌다.

기아차 관계자는 "최근 중국사업 조직을 개편하고 현지인을 총경리에 임명한 데 따라 더욱 신속하게 현지 시장상황에 대응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라며 "중국시장에서 본연의 경쟁력을 높이고 마케팅 역량, 고객 서비스를 향상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12,083,000
    • +1.26%
    • 이더리움
    • 257,800
    • -1.75%
    • 리플
    • 346
    • -3.62%
    • 라이트코인
    • 88,750
    • -2.58%
    • 이오스
    • 4,651
    • -0.45%
    • 비트코인 캐시
    • 373,800
    • -0.8%
    • 스텔라루멘
    • 85.1
    • -13.07%
    • 트론
    • 20.4
    • -1.45%
    • 에이다
    • 71
    • -4.83%
    • 비트코인에스브이
    • 143,800
    • +0%
    • 모네로
    • 83,250
    • -2.97%
    • 대시
    • 114,800
    • -4.73%
    • 이더리움 클래식
    • 7,320
    • +0.41%
    • 84.3
    • -2.09%
    • 제트캐시
    • 65,600
    • -5.2%
    • 비체인
    • 5.64
    • +0.36%
    • 웨이브
    • 2,007
    • -1.47%
    • 베이직어텐션토큰
    • 249
    • +8.26%
    • 비트코인 골드
    • 13,380
    • -1.98%
    • 퀀텀
    • 2,784
    • -1.69%
    • 오미세고
    • 1,339
    • +0%
    • 체인링크
    • 2,106
    • -4.49%
    • 질리카
    • 12.3
    • +0%
    • 어거
    • 12,860
    • +1.4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