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최기영 과기장관 후보자, 부실학회 눈문 투고 의혹 해명

"지도학생이 발표해…본인 불찰"

▲최기영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 후보자.(연합뉴스)
▲최기영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 후보자.(연합뉴스)
최기영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 후보자가 부실학회 의심 단체에 논문을 투고했다는 의혹에 대해 "인지하지 못했다"고 해명했다.

최 후보자는 15일 보도자료 참고자료를 통해 "지도학생이 학회에 참석해 논문을 발표했으나 부실학회가 운영하는 학술대회라는 것을 인지하지 못했다"라며 "본인의 불찰"이라고 했다.

이어 "연구주제의 특이성에 비추어 해당 학술대회는 적절해 보였다"라면서도 "논문 투고가 이뤄진 2012년 11월 당시에는 부실학회 여부를 의심하기가 어려웠고 이를 검증할 수 있는 시스템이 없었다"고 설명했다.

최 후보자는 "이번 일을 계기로 부실학회 문제가 심각하다는 것을 더욱 무겁게 받아들이게 됐다"라며 "앞으로 이런 문제가 발생하지 않도록 제도를 갖춰나가는 노력을 하겠다"고 밝혔다.

문제의 단체는 '국제 학술·연구·산업연합'(IARIA)다. 미국의 오라리아 도서관 사서 출신인 제프리 빌이 자체적인 평가로 악덕 학회지·출판사로 분류해 올린 명단(빌즈 리스트·Beall‘s list)에 IARIA의 이름이 올라 있다.

과기정통부는 설명자료를 내고 해당 학회가 부실학회라고 확정하기는 어렵고, 해당 리스트에 포함됐다는 이유만으로 부실학회라고 확정할 수 없다고 했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11,552,000
    • -2.13%
    • 이더리움
    • 233,500
    • -6.26%
    • 리플
    • 320
    • -1.23%
    • 라이트코인
    • 79,100
    • -9.65%
    • 이오스
    • 4,365
    • -3.17%
    • 비트코인 캐시
    • 344,600
    • -5.17%
    • 스텔라루멘
    • 75.7
    • -4.42%
    • 트론
    • 19
    • -4.04%
    • 에이다
    • 68.5
    • -3.39%
    • 비트코인에스브이
    • 132,000
    • -4.56%
    • 모네로
    • 78,250
    • -3.57%
    • 대시
    • 104,200
    • -1.79%
    • 이더리움 클래식
    • 6,905
    • -2.2%
    • 82.2
    • -1.67%
    • 제트캐시
    • 62,250
    • +0.24%
    • 비체인
    • 5.51
    • -0.54%
    • 웨이브
    • 1,965
    • -2.63%
    • 베이직어텐션토큰
    • 226
    • -2.59%
    • 비트코인 골드
    • 12,840
    • -0.62%
    • 퀀텀
    • 2,607
    • -1.06%
    • 오미세고
    • 1,203
    • -4.45%
    • 체인링크
    • 2,332
    • +7.61%
    • 질리카
    • 11.5
    • -0.86%
    • 어거
    • 12,450
    • +0.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