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서울 주택매매 심리, 8개월만에 '상승' 전환… 작년 9 ·13대책 이후 최고

6월 서울 주택매매시장 소비심리지수 128.3…전월 대비 19.8포인트 급등

▲주택매매시장 소비심리지수(전국)(자료=국토연구원)
▲주택매매시장 소비심리지수(전국)(자료=국토연구원)

서울 주택 매매시장 체감 경기가 8개월 만에 상승 국면으로 돌아섰다. 서울 주택 매매 소비심리도 9·13 부동산 대책이 나온 지난해 9월 이후 가장 뜨거운 상태다.

21일 국토연구원의 ‘6월 부동산시장 소비자심리조사(6월 19∼28일)'에 따르면 지난달 서울지역 주택 매매시장 소비심리지수는 128.3으로 5월(108.5)보다 19.8포인트 올랐다. 이는 지난해 9월(147.0) 이후 9개월 만에 최고치다.

이 지수는 전국 152개 시·군·구 6680가구, 중개업소 2338곳에 대한 설문조사를 통해 산출된다. 0∼200 범위의 값인 지수는 100을 넘으면 ‘가격 상승’이나 ‘거래 증가’를 체감했다는 응답이 반대의 경우보다 많다는 뜻이다.

국토연구원은 지수 수준에 따라 부동산 매매 경기를 △상승 국면(115 이상) △보합 국면(95∼115) △하락 국면(95 미만)으로 진단한다. 서울 주택 매매 소비심리지수는 지난해 9·13 대책이 발표된 뒤 12월(104.9)부터 100 내외의 ‘보합’ 국면을 벗어나지 못했다. 지난달 20포인트 가까이 급등하며 지난해 10월(128.0) 이후 8개월 만에 다시 상승 국면에 들어선 것이다.

6월 전국 주택 매매 소비심리지수(106.9)도 지난해 11월(103.3) 이후 7개월 만에 처음으로 100을 넘었지만 아직 ‘보합’ 국면에 머물렀다. 수도권(114.2)은 5월(102.1)보다 12.1포인트 뛰어 지난해 10월(120.6) 이래 최고 수준을 기록했다. 시·군·구별로는 서울에 이어 전남(118.4)ㆍ대전(114.2)ㆍ대구(111.1)ㆍ세종(109.6) 등의 지수가 5위권에 들었다.

전세시장의 소비심리도 다소 회복했다. 6월 전국 주택 전세 심리지수(90.2)는 한 달 사이 5.3포인트 올랐고, 특히 서울 전세 심리지수(96.2)는 5월 88.6에서 7.6포인트 뛰었다. 수도권(91.7) 역시 5월(86.0)보다 5.7포인트 높았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12,610,000
    • +2.67%
    • 이더리움
    • 224,900
    • +0.08%
    • 리플
    • 323
    • +1.89%
    • 라이트코인
    • 90,550
    • -0.49%
    • 이오스
    • 4,350
    • +0.55%
    • 비트코인 캐시
    • 376,900
    • -0.6%
    • 스텔라루멘
    • 92.4
    • +1.76%
    • 트론
    • 21.4
    • +1.9%
    • 에이다
    • 69.7
    • +5.12%
    • 비트코인에스브이
    • 163,700
    • -0.36%
    • 모네로
    • 100,700
    • +3.65%
    • 대시
    • 144,700
    • +1.61%
    • 이더리움 클래식
    • 6,710
    • -0.73%
    • 70.1
    • +0.86%
    • 제트캐시
    • 68,800
    • +1.25%
    • 비체인
    • 6.05
    • -0.81%
    • 웨이브
    • 1,902
    • +17.33%
    • 베이직어텐션토큰
    • 218
    • -0.45%
    • 비트코인 골드
    • 16,890
    • +2.17%
    • 퀀텀
    • 2,874
    • +1.3%
    • 오미세고
    • 1,418
    • +1.79%
    • 체인링크
    • 3,016
    • +0.36%
    • 질리카
    • 12.8
    • +1.58%
    • 어거
    • 13,850
    • +1.2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