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현대차 코나 일렉트릭, 스위스 경찰차로 활약한다

5월까지 순찰차 포함 13대 공급…현지 경찰 요구조건 모두 충족

(사진제공=현대차)
(사진제공=현대차)

현대자동차의 전기차 코나 일렉트릭이 스위스에서 경찰차로 활약한다. 현지 경찰이 내건 요구조건을 모두 충족한 유일한 전기차로 알려졌다.

현대차는 9일 전기차 '코나 일렉트릭'이 스위스 북부 생 갈렌 주(州) 경찰차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경찰차 선정과정에서 '코나 일렉트릭'은 전기차로는 유일하게 현지 경찰이 내 건 요구조건과 테스트를 모두 통과했다.

생 갈렌 주 경찰은 경찰용 전기차 최저요건으로 △출력 100kW 이상 △1회 충전 주행거리 400㎞ 이상 △구매비용 5만 스위스프랑(CHF) 이하를 내세웠다.

생 갈렌 주 경찰은 "코나 일렉트릭은 요구 조건을 모두 만족했다"며 "일반 차량에 비해 구매비용은 조금 많이 들지만 유지비용이 낮다"고 말했다.

코나 일렉트릭은 △최고출력 150kW(204PS) △1회 충전 주행거리 449km(WLTP 인증) △적재용량 332ℓ(뒷좌석 접었을 때 1114ℓ) △가격 4만6990스위스프랑(한화 약 5600만 원)부터 시작된다.

현대차 관계자는 "경찰차는 기동성은 물론 공공기관차로서 구입 및 유지비용도 중요하게 고려된다"며 "이번에 코나 일렉트릭은 일반차량 못지않은 높은 상품성과 대중성을 인정받은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12,213,000
    • -0.4%
    • 이더리움
    • 221,700
    • +3.12%
    • 리플
    • 311
    • +2.3%
    • 라이트코인
    • 83,500
    • +2.08%
    • 이오스
    • 4,783
    • +8.34%
    • 비트코인 캐시
    • 360,400
    • +1.81%
    • 스텔라루멘
    • 86.9
    • +2.36%
    • 트론
    • 18.5
    • +1.65%
    • 에이다
    • 68.5
    • -0.15%
    • 비트코인에스브이
    • 141,300
    • +2.24%
    • 모네로
    • 83,150
    • -0.78%
    • 대시
    • 105,800
    • -2.13%
    • 이더리움 클래식
    • 7,415
    • +1.71%
    • 85
    • +1.55%
    • 제트캐시
    • 63,900
    • -0.47%
    • 비체인
    • 5.75
    • +0.88%
    • 웨이브
    • 2,009
    • -0.59%
    • 베이직어텐션토큰
    • 207
    • +0.98%
    • 비트코인 골드
    • 13,380
    • -0.82%
    • 퀀텀
    • 2,676
    • +2.18%
    • 오미세고
    • 1,234
    • +0.08%
    • 체인링크
    • 1,867
    • -0.53%
    • 질리카
    • 12.2
    • +0%
    • 어거
    • 12,550
    • +1.2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