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살림남2’ 유리, 김성수 아내 회상하며 눈물…“챙겨주지 못해 미안하다”

(출처=KBS2 '살림하는 남자들2' 방송캡처)
(출처=KBS2 '살림하는 남자들2' 방송캡처)

쿨의 유리가 김성수의 아내이자 자신의 친구를 회상하며 눈물 흘렸다.

8일 방송된 KBS2 ‘살림하는 남자들2’에서는 김성수와 ‘쿨’로 활동하던 유리가 등장해 혜빈과 만났다.

이날 유리는 “어릴 때 혜빈이 엄마와 친했다. 이모와 친구였다. 닮았단 소리를 많이 들었다. 근데 기분이 나쁘면서도 좋았다. 서로 자기가 더 예쁜 줄 알았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혜빈이는 “엄마는 무슨 색을 좋아했냐”, “아빠와는 어떻게 만났냐”라며 호기심 가득한 모습을 보여 보이는 이들을 안타깝게 했다.

유리는 “미국에서 살림남 볼 때 저하고 남편이 정말 많이 울었다. 자식 키우는 입장에서 엄마의 손길이 필요하다는 걸 알고 있다”라며 “사고도 많았는데 얼마나 힘들었을까. 내가 도와줬으면 좋았을 텐데, 많이 미안했다”라고 말하며 눈물을 보였다.

한편 김성수의 아내는 지난 2012년 서울 강남구의 한 술집에서 지인과 술을 마시던 중 다른 테이블과 시비가 붙었다. 이 과정에서 상대 측의 칼부림에 사망했다.

김성수와 그의 아내는 2010년 이미 이혼한 상태였다. 김성수는 어린 딸을 걱정해 혜빈이 중학교 입학을 앞둔 지난해 12월 처음으로 아내의 납골당으로 찾았다. 당시 혜빈은 “아빠가 엄마 보러 가자고 할 때까지 기다렸다. 아빠가 그 말을 해줘서 감사했다”라고 의젓한 모습을 보여 안타까움을 안기기도 했다.

한은수 객원기자 online@etoday.co.kr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12,464,000
    • -0.91%
    • 이더리움
    • 262,000
    • -1.39%
    • 리플
    • 384
    • -1.53%
    • 라이트코인
    • 113,700
    • -2.9%
    • 이오스
    • 5,015
    • -0.39%
    • 비트코인 캐시
    • 376,900
    • -1.69%
    • 스텔라루멘
    • 115
    • -0.86%
    • 트론
    • 32.7
    • +0%
    • 에이다
    • 91.8
    • -1.29%
    • 비트코인에스브이
    • 199,400
    • -0.89%
    • 모네로
    • 99,150
    • -0.35%
    • 대시
    • 165,800
    • +4.73%
    • 이더리움 클래식
    • 7,570
    • +2.29%
    • 102
    • -2.85%
    • 제트캐시
    • 99,450
    • -1.24%
    • 비체인
    • 8.38
    • +8.12%
    • 웨이브
    • 2,276
    • -0.87%
    • 베이직어텐션토큰
    • 299
    • +0.67%
    • 비트코인 골드
    • 28,620
    • -1.58%
    • 퀀텀
    • 3,860
    • -0.77%
    • 오미세고
    • 1,998
    • -1.08%
    • 체인링크
    • 4,234
    • -3.42%
    • 질리카
    • 17.9
    • -0.55%
    • 어거
    • 18,550
    • -2.8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