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연세대 합격취소 논란 이어 서울시립대 추가합격 통보 논란까지…무슨 일?

(연합뉴스)
(연합뉴스)

앞서 연세대 합격취소 논란에 이어 서울시립대 추가합격 통보 논란이 온라인을 뜨겁게 달구고 있다.

지난 14일 서울시립대 수험생이라 밝힌 한 네티즌은 "추가 합격 마감 시간에 걸려온 합격 전화가 1초 만에 끊어져 탈락했다"라는 글을 온라인 커뮤니티에 올려 눈길을 샀다.

서울시립대 정시모집에 지원한 글쓴이는 추가합격자 통보 마감 시간인 이날 오후 9시 시립대로부터 전화가 걸려왔지만 1초 만에 끊어졌다고 주장했다.

1분 뒤 같은 번호로 학교에 다시 전화를 걸었지만, 돌아온 학교의 답변은 "마감시간인 9시를 넘어 등록할 수 없다"라는 것이었다.

이 수험생은 "1년 동안 눈물을 흘려가며 공부했는데 고작 몇 초 때문에 대학을 떨어진다니 말도 안 된다"라고 울분을 토했다.

앞서 전산 오류로 인해 연세대학교로부터 입학 취소 통보를 받은 수험생이 재수를 결정했다는 소식에 서울시립대까지 합격 취소 논란이 일자, 네티즌은 날선 시선을 보냈다.

논란이 일자 서울시립대 측은 "입학전형관리위원회를 열어 해당 학생을 합격 처리하기로 했다"라고 입장을 번복했다.

서울시립대 관계자는 "합격 포기자가 추가 통보 마감 시간에 임박해 나타나 이런 일이 벌어졌다"라며 "전화를 끊은 직후 학생이 전화를 걸어와 입학 의사를 밝혔기 때문에 이를 연속된 행위로 봐야 한다고 결론 내렸다"라고 설명했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11,856,000
    • -5.11%
    • 이더리움
    • 250,500
    • -4.93%
    • 리플
    • 371
    • -4.13%
    • 라이트코인
    • 108,000
    • -4.67%
    • 이오스
    • 4,754
    • -5.48%
    • 비트코인 캐시
    • 357,500
    • -4.94%
    • 스텔라루멘
    • 111
    • -3.47%
    • 트론
    • 29
    • -10.76%
    • 에이다
    • 88.6
    • -3.9%
    • 비트코인에스브이
    • 198,000
    • +0.25%
    • 모네로
    • 95,800
    • -2.64%
    • 대시
    • 154,200
    • -4.75%
    • 이더리움 클래식
    • 7,215
    • -5.31%
    • 97.4
    • -3.56%
    • 제트캐시
    • 93,150
    • -6.75%
    • 비체인
    • 7.6
    • -3.55%
    • 웨이브
    • 2,130
    • -6.57%
    • 베이직어텐션토큰
    • 277
    • -7.35%
    • 비트코인 골드
    • 27,560
    • -4.07%
    • 퀀텀
    • 3,599
    • -7.59%
    • 오미세고
    • 1,834
    • -8.75%
    • 체인링크
    • 3,933
    • -6.88%
    • 질리카
    • 17
    • -2.85%
    • 어거
    • 17,650
    • -5.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