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대부업도 연체이자율 3%P 이내로 제한

(사진제공=이미지투데이)
(사진제공=이미지투데이)

6월부터 대부업체의 연체 가산금리가 최대 3%포인트(P) 이내로 낮아진다.

금융위원회는 이런 내용을 담은 대부업 시행령 등 하위규정 개정안을 입법 예고한다고 12일 밝혔다. 적용 시점은 6월 25일이다.

개정안에 따르면 대부업체가 돈을 갚지 못한 대출자에게 물리는 연체 가산 이자율 상한을 3%포인트로 제한하기로 했다. 은행과 증권, 보험사 등 여타 금융사와 연체가산이자율 상한선을 통일하는 것이다. 대부업을 제외한 타 금융사들은 지난해 4월부터 3%P 규정을 적용받았다.

금융위 박주영 가계금융과장은 "그동안 대부업체는 약정금리 자체가 최고금리에 근접해 연체이자율을 추가로 제한할 필요가 없었다"라면서도 "그러나 최근 10%대 담보대출 취급을 늘리면서 연체가산 이자율을 제한할 필요성이 제기돼 이같이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취약차주들이 연체 부담을 줄여 과중한 빚에서 벗어나는 데 도움이 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6,120,000
    • -0.43%
    • 이더리움
    • 196,700
    • -1.74%
    • 리플
    • 380
    • -1.8%
    • 라이트코인
    • 88,700
    • -5.83%
    • 이오스
    • 6,035
    • -3.82%
    • 비트코인 캐시
    • 338,700
    • -2.47%
    • 스텔라루멘
    • 136
    • -1.44%
    • 트론
    • 28.7
    • -4.65%
    • 에이다
    • 86.6
    • -5.86%
    • 비트코인에스브이
    • 65,250
    • -3.4%
    • 모네로
    • 78,950
    • -1.31%
    • 대시
    • 141,800
    • -1.86%
    • 이더리움 클래식
    • 6,805
    • -5.35%
    • 90.1
    • -3.94%
    • 제트캐시
    • 77,950
    • -2.25%
    • 비체인
    • 9.82
    • -1.1%
    • 웨이브
    • 3,561
    • -1.73%
    • 베이직어텐션토큰
    • 500
    • +4.38%
    • 비트코인 골드
    • 20,300
    • -1.83%
    • 퀀텀
    • 3,198
    • -5.24%
    • 오미세고
    • 2,169
    • -4.36%
    • 체인링크
    • 1,241
    • -3.19%
    • 질리카
    • 24.3
    • -3.57%
    • 어거
    • 30,730
    • +4.7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