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둥지탈출3’ 송지아, 숙녀로 폭풍 성장…엄마 박연수 “옛날처럼 사랑스럽지 않아”

(출처=tvN '둥지탈출3' 방송캡처)
(출처=tvN '둥지탈출3' 방송캡처)

송지아-송지욱 남매의 폭풍성장한 모습이 눈길을 끈다.

13일 저녁 방송된 tvN ‘둥지탈출3’에서는 ‘아빠 어디가’ 이후 5년 만에 방송에 출연한 송지아-송지욱 남매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박연수는 “‘아빠어디가’에 출연했을 때 지아는 7살이었다. 지금은 12살이다”라며 “그때 윤후가 많이 챙겨줬었다. 이제는 그렇게 사랑스럽지 않다”라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이어 5년 사이 폭풍 성장한 송지아-송지욱 남매의 모습이 공개됐다. 특히 7살 아이에서 12살 숙녀가 된 지아는 “춤이 제일 좋다. 5년 동안 35cm 정도 자랐다”라고 자신을 소개하며 성숙한 미모를 뽐내 눈길을 끌었다.

한은수 객원기자 online@etoday.co.kr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상승 종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