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이수앱지스, 파이프라인 기술이전 등 글로벌사와 미팅...바이오유럽 참가

이수그룹 계열의 희귀난치성 질환 치료제 개발 전문 기업 이수앱지스가 5일부터 7일까지 덴마크 코펜하겐에서 열리는 '바이오-유럽(Bio-Europe) 2018'에 참가했다고 8일 밝혔다.

‘바이오-유럽’은 미국 바이오협회(BIO; Biotechnology Innovation Organization) 주최 하에 개최되는 유럽 최대 규모의 파트너링 행사로, 매년 약 100여개 국가에서 2100여개 기업이 참가해 기업소개 및 1:1 파트너링 미팅을 진행한다.

이번 행사에 참석한 이수앱지스 관계자에 따르면 현재 공동개발, 기술이전, 판권이전 등을 논의 중에 있는 기업들과 팔로우업 미팅을 가졌다고 전했다.

특히, 현재 임상 1상 진행 중에 있는 △ErbB3 표적항암제 ‘ISU104’를 비롯해, 내년 초 해외 임상 1상 진입 예정인 △‘솔리리스’ 바이오시밀러 ‘ISU305,’ 현재 시판 중에 있는 △고셔병 치료제 ‘애브서틴’과 △파브리병 치료제 ‘파바갈’ △국내 최초 항체 치료제 ‘클로티냅’ 등 이수앱지스의 제품과 파이프라인을 홍보하며, 이미 몇 차례 논의를 진행했던 기존 기업들 외 다수의 신규 기업들과도 추가 파트너링 가능성을 논의하는 기회를 가진 것으로 알려졌다.

이수앱지스 관계자는 “당사의 제품 및 파이프라인에 대한 글로벌 업체들의 관심이 크게 증가한 것을 실감할 수 있었다”라며, “이번에 미팅을 진행한 바이오 기업들과도 꾸준한 교류를 통해 추가 파트너십을 모색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