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SKT, 1020 브랜드 '0' 입소문… ‘0캠퍼스’ 2주만에 이용자 4만명 돌파

첫 1000명 돌파한 경희대, 외대 캠퍼스 찾아 간식박스 선물

(사진제공= SK텔레콤)
(사진제공= SK텔레콤)
SK텔레콤이 출시한 1020세대 컬쳐브랜드 ‘0’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관련 혜택인 '0캠퍼스(영 캠퍼스)' 이용자도 빠르게 늘고 있다.

SK텔레콤은 0캠퍼스가 서비스 시작 2주만에 이용자 4만 명을 돌파했다고 20일 밝혔다. 현재 이화여자대학교와 한국외국어대학교, 경희대학교 등이 처음으로 가입자 1000명을 돌파했다.

0캠퍼스는 SK텔레콤이 지난 4일 발표한 1020 세대를 위한 ‘0라이프’ 혜택 중 하나다. 캠퍼스 전용 데이터 월 1GB, 클라우드베리 100GB를 무료로 사용할 수 있다. 특히 전체 재학생 중 0캠퍼스 이용 비중이 늘수록 받는 혜택도 커져 학생들 사이에 추천을 통한 입소문이 퍼지고 있다. 전체 재학생 중 이용자 비중이 20% 이상이면 캠퍼스 전용 데이터 월 2GB와 클라우드베리 200GB, 30% 이상이면 데이터 월 3GB와 클라우드베리 300GB가 제공된다.

SK텔레콤은 가장 먼저 0캠퍼스 이용자 1000명을 넘어선 경희대학교와 한국외국어대학교를 19일과 20일 각각 방문해 ‘0캠퍼스 간식’을 제공했다. 캠퍼스별 이용자 순위는 영한동 홈페이지에서 매일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다.

SK텔레콤은 다음달 0캠퍼스 이용률이 가장 높은 대학교를 SK텔레콤의 푸드트럭이 찾아가는 ‘0캠퍼스 어택’도 진행할 예정이다. 캠퍼스 어택은 푸드트럭 뿐만 아니라 특별한 재능을 가진 대학생 인플루언서들이 학교로 찾아가, 재능을 공유하고 체험할 수 있는 ‘재능트럭’ 프로그램도 병행한다.

같은 학교 20명이 신청하고 응모하면 추첨을 통해 단체복인 ‘학과 점퍼’를 지원하는 ‘고퀄 과잠 대전’과 30명 이상이 응모하면 선착순으로 단체 공간의 인테리어를 바꿔주는 ‘과방 개조 대전’ 도 운영한다.

양맹석 SK텔레콤 MNO사업지원그룹장은 “론칭 초기부터 0캠퍼스가 미래 고객인 1020세대들에게 뜨거운 반응을 얻고있다”며 “향후에도 SK텔레콤은 다양한 0라이프 혜택들을 무료로 제공해 젊은 세대들에게 실질적이고 차별화된 혜택을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오늘의 상승 종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