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러시아 월드컵 개막식 중계 여파, '해투'·'이불밖'·'블랙하우스' 결방…'썰전'·'김비서'·'인생술집'·'도시어부' 등 정상 방송

(출처= KBS, MBC화면 캡쳐)
(출처= KBS, MBC화면 캡쳐)

14일(오늘) 밤 11시 30분 시작되는 '2018 FIFA 러시아 월드컵 개막식·개막전' 중계로 인해 일부 방송 프로그램 편성에 변동이 생긴다.

지상파 3사 채널 KBS2, MBC, SBS는 이날 밤 11시 10분부터 러시아 월드컵 개막식과 이어지는 러시아와 사우디아라비아의 개막전을 생중계할 예정이다.

KBS 2TV 채널의 경우 오후 10시 방송되는 수목드라마 '슈츠'는 정상 방송하고, 개막식 시간대에 방송되던 예능프로그램 '해피투게더3'는 결방한다.

MBC 채널은 수목드라마 '이리와 안아줘'는 정상적으로 방송하지만, 예능프로그램 '이불 밖은 위험해'는 결방한다.

SBS 채널의 경우 평일 오후 7시 방송되는 교양프로그램 '생방송 투데이' 대신 '러시아 월드컵 특집'을 방송한다. 오후 11시 10분에 방송되는 '김어준의 블랙하우스'는 개막식 중계로 결방한다.

종합편성채널은 특별한 편성 변경이 없다. JTBC '썰전, tvN '김비서가 왜 그럴까'와 '인생술집, MBN '리치맨'과 '카트쇼2' 등은 모두 정상 방송된다. 채널A '도시어부'도 편성표에 이름을 올렸다.

한편, 2018 FIFA 러시아 월드컵 개막식·개막전은 러시아 모스크바 루즈키니 경기장에서 치러지며 개막전은 개최국 러시아와 사우디아라비아의 A조 경기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오늘의 상승 종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