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고용희 20세 때 사진 공개'… 北, 고용희를 김정은 생모로 공식화 하지 않는 이유는?

(출처=TV조선)
(출처=TV조선)

북한 김정은 노동당 위원장의 생모인 고용희의 20살 때 모습이 공개됐다.

15일 일본 마이니치신문이 고용희가 만수대 예술단 무용수로 방일했던 1973년의 사진을 공개했다. 당시 고용희 씨는 20세였다.

고용희는 1953년 오사카에서 태어나 1962년 가족과 함께 북한으로 넘어갔다. 이후 만수대 예술단원으로 활동하던 고용희는 1970년대 후반 김정일과 결혼해 김정은 위원장을 비롯해 김정철, 김여정을 뒀다. 고용희는 2004년 암으로 사망했다.

고용희 씨는 사망 전까지 김정일의 영부인 역할을 수행했다. 하지만 현재 북한은 김정은 위원장의 생모가 고용희라는 걸 공식화하지 않은 상태다. 대북 전문가 등의 분석에 따르면 재일교포인 고용희가 백두혈통에 흠집이 될 수 있다는 내부 반발 때문인 것으로 해석된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상승 종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