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고등래퍼’ 장용준, 적극 해명 “아버지 장제원에 안 맞았다” 여유

[이투데이 임성엽 기자]

(출처= 장용준 SNS.)
(출처= 장용준 SNS.)

조건만남 의혹으로 Mnet '고등래퍼'에서 불명예 퇴진한 바른정당 장제원 의원의 아들 장용준이 소셜네트워크(SNS) 라이브 방송을 통해 자신과 관련된 의혹에 대해 적극적으로 해명하는 모습을 보였다.

장용준은 지난 16일 자신의 SNS를 통해 라이브 방송을 통해 "궁금해하는 것 많길래 그런 것 얘기하려고 방송을 켰다"고 말하며 시작했다.

이어 장용준은 Mnet '고등래퍼' 하차를 아쉬워하는 팬에게 "못 나간다"라며 "제가 잘못해서 나온 거니까 그건 제가 책임져야 하는 부분이라고 생각한다"고 인정했다.

또 그는 아버지와의 관계를 묻는 질문에 "(사건 이후)아버지한테 안 맞았어요"라며 여유를 보였다.

그는 SNS를 계속 운영하는 이유를 두고 "화가 나서 저한테 할 말 잇는 분들이 편하게 했으면 좋겠기에 SNS를 닫지 않는다"고 말했다.

이어 "나쁘게 생각 안 한다. 욕하는 사람들을 뭐라고 하고 싶지도 않고, 욕하는 분들은 그만한 이유가 있으니까. 대인배인 척하는 것도 아니다. 욕하고 싶으면 하세요"라고 당당한 모습을 보였다.

장용준은 지난 13일 방송된 Mnet '고등래퍼'에 출연해 뛰어난 랩 실력으로 화제를 모았다. 하지만 방송 직후 일진·성매매 시도 의혹에 휩싸여 방송을 접었다.

장용준의 아버지 장제원 의원은 당 대변인과 부산시당 위원장 자리에서 물러난 후 SNS 활동을 모두 폐쇄한 상태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 기사를 본 당신이 좋아할 만 한 기사

이 기사를 본 당신이 좋아할 만 한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