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 코스피 2,358.37
    ▼ 3.30 -0.14%
    코스닥 643.58
    ▲ 1.47 +0.23%

‘파괴왕’ 주호민 작가 “아니라고… ” 이재용 구속설 부인, 김용민 캠프 비서실장 인선?

[이투데이 임성엽 기자]

(출처= 주호민 인스타그램)
(출처= 주호민 인스타그램)

방문하거나, 근무하는 등 인연을 맺었던 곳마다 학과가 사라지거나 부대가 없어져 ‘파괴왕’ 별명을 얻은 주호민 만화가가 인터넷 상에서 화제다.

17일 주호민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아니라고ㅠㅠ’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사진 속 주호민은 온라인 드라마 ‘무한동력’ 제작보고회 당시 배경에 삼성 그룹의 배너를 놓고 서 있는 모습이다.

당시 삼성 그룹은 “꿈을 위해 도전하는 이 시대 젊은이를 응원하고자 ‘청년 취업 도전기’ 를 다룬 웹툰 ‘무한동력’ 을 드라마로 기획·제작하여 온라인에서 방영한다”고 밝힌바 있다.

이에 네티즌들은 “주호민 때문에 이재용 부회장 까지 구속됐나”라며 주호민의 ‘파괴왕’설을 언급해 주호민 작가가 인터넷 실시간 검색어에 오르고 있다.

실제 이재용 부회장은 구속영장이 발부되면서 17일 법정구속됐다. 이를 의식하듯 자유한국당에 팩스로 입당을 신청해 화제를 모은 김용민 시사평론가는 이날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그는 "김용민 캠프 비서실장 인선 발표하겠습니다. 비서실장 주호민"이라며 이른바 '파괴의 신' 웹툰작가 주호민을 호명해 눈길을 끌었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