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 코스피 2,527.67
    ▼ 6.32 -0.25%
    코스닥 785.32
    ▲ 9.47 +1.21%

[오늘의 상한가] 나노, 탄소배출 3위 인도 파리협정 비준…연내 발효 기대감에 ‘上’

[이투데이 권태성 기자]

4일 국내 주식시장에서는 유가증권 4개, 코스닥 2개 등 총 6개 종목이 상한가로 마감했다.

코스닥 시장에서는 나노가 파리협정 연내 발효 기대감에 전일 대비 725원(29.96%) 오른 3145원에 거래를 마쳤다.

AP통신 등 외신에 따르면 세계에서 세 번째로 이산화탄소(온실가스)를 많이 배출하는 인도가 2일(현지시간) 마하트마 간디의 탄생일을 맞아 파리기후변화협정을 공식 비준했다.

지난달 3일 주요 20개국(G20) 정상회의 개막을 하루 앞두고 세계 탄소배출량 1·2위 국인 중국·미국이 나란히 협약을 비준한 데 이어 인도도 비준함으로써 파리협정의 연내 발효가 이뤄질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나노는 미세먼지와 스모그 주범인 질소산화물(NOx)을 질소와 수증기로 환원시키는 선택적 환원촉매(SCR) 전문기업이다.

이밖에 에스에스컴텍은 전일 대비 222원(30%) 오른 962원에 거래를 마치며 상한가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유가증권 시장에서는 서울식품우가 전일 대비 9450원(30%) 오른 4만950원에, 성문전자우는 7800원(30%) 오른 3만3800원에, 신화실업은 9500원(29.92%) 오른 4만1250원에, CJ씨푸드1우는 4700원(29.75%) 오른 2만500원에 거래를 마쳤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