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광신기계공업ㆍ디에스21 등 우수환경산업체 5개사 선정

환경부가 환경분야 대표기업으로 디에스21, 광신기계공업, 에코프로, 하이엔텍, 정일기계 등 5곳을 선정했다고 19일 밝혔다.

환경부와 한국환경산업기술원은 올해 우수환경산업체 5개사를 선정하고 20일 서울 중구 웨스틴조선호텔에서 지정서 수여식을 개최한다.

올해 우수환경산업체에는 디에스21, 광신기계공업, 에코프로, 하이엔텍, 정일기계 등 5개 기업이 선정됐다.

이번에 선정된 5개 기업은 10대 1(총 51개 기업 신청)의 경쟁을 거쳐 핵심 기술력과 사업 역량을 보유하고 있는 기업으로 평가받았다.

디에스21은 하ㆍ폐수에 포함된 유분(Oil)을 미세 기포를 활용해 처리하는 기술을 갖고 있다. 자사가 보유한 핵심기술에 대한 국내ㆍ외 특허를 기반으로 국내 대형 건설사, 중동 국영기업의 협력사(벤더)로 등록돼 있으며, 수출이 전체 매출의 78%를 차지하고 있다.

광신기계공업은 압축천연가스(CNG) 압축기ㆍ충전설비 생산 전문업체로 1967년 설립 이후 49년간 압축기 개발과 생산을 통해 핵심기술 국산화에 성공했다. 국내 CNG 압축기 시장의 약 50%를 차지하고 해외 19개국에 제품을 수출하며, 전체 매출액 중 수출액 비중이 약 70%를 차지하고 있다.

에코프로는 대기오염 방지를 위한 촉매ㆍ흡착제ㆍ필터의 국산화를 이끌어 냈으며, 전기자동차에 사용되는 이차전지 소재와 관련한 핵심기술을 보유하고 있다.

하이엔텍은 하ㆍ폐수처리시설ㆍ바이오가스시설의 설계ㆍ시공ㆍ운영관리를 제공하는 토탈서비스 전문기업으로 유기성 폐수처리기술, 질소ㆍ인 제거기술 등 다양한 수처리기술을 갖고 있다.

정일기계는 파쇄기, 분쇄기 등 가연성 폐기물의 고형 연료화를 위한 설비들을 국내 폐기물 특성에 맞게 국산화했으며, 다수의 특허를 기반으로 국내 시장의 약 50%를 점유한다.

환경부는 이번에 선정된 우수환경산업체가 글로벌 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우수환경산업체 협의체 운영, 중장기 전략수립 지원, 환경기술개발과 해외진출 지원 등 다양한 지원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2012년부터 시작한 우수환경산업체 지정 제도는 국내 환경시장에서의 성공을 글로벌 시장까지 확산시켜 나가는 것을 목표로 올해까지 총 53개 기업이 선정됐다.

이들 기업의 지난해 전체 매출액은 1조 6426억원이고, 평균 매출액은 310억원이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9,414,000
    • -0.53%
    • 이더리움
    • 293,400
    • -2.06%
    • 리플
    • 455
    • -1.72%
    • 라이트코인
    • 106,200
    • -1.11%
    • 이오스
    • 7,155
    • -1.44%
    • 비트코인 캐시
    • 480,900
    • -1.99%
    • 스텔라루멘
    • 161
    • -2.42%
    • 트론
    • 31.1
    • -2.2%
    • 에이다
    • 102
    • -0.97%
    • 비트코인에스브이
    • 120,000
    • -1.47%
    • 모네로
    • 99,450
    • -3.91%
    • 대시
    • 191,800
    • -0.26%
    • 이더리움 클래식
    • 8,380
    • -1.41%
    • 96.9
    • -3.1%
    • 제트캐시
    • 85,400
    • -1.95%
    • 비체인
    • 8.89
    • -0.55%
    • 웨이브
    • 3,196
    • +4.61%
    • 베이직어텐션토큰
    • 430
    • -3.8%
    • 비트코인 골드
    • 27,110
    • -0.51%
    • 퀀텀
    • 3,495
    • -4.84%
    • 오미세고
    • 2,310
    • -4.93%
    • 체인링크
    • 1,444
    • -10.47%
    • 질리카
    • 24.3
    • -3.95%
    • 어거
    • 27,730
    • -2.6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