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한신평, 대우조선해양 신용등급 B+로 강등

3대 신평사 모두 대우조선해양 신용등급 하향조정

한국신용평가는 1일 대우조선해양의 신용등급을 기존 'BB'에서 'B+'로 하향조정했다.

한신평은 대우조선해양에 대해 원리금 상환 능력에 투기적인 요인이 확대되고 회사채 원리금의 손상 가능성이 크게 증가된 것으로 판단했다.

홍석준 한신평 연구위원은 "이 회사는 올 2분기 대규모 손실이 재현되면서 완전자본잠식 상태로 전환된데다, 2015년의 대규모 회계오류 수정에 이어 2016년 반기재무제표에 대한 검토의견이 '한정의견'으로 제시되며 회계정보 산출과 경영 관리 전반에 대한 신뢰성이 훼손됐다"고 설명했다.

홍 연구위원은 "게다가 유동성 리스크가 가중되고 있고, 경영정상화 계획의 추진을 통한 재무구조 개선에도 불확실성이 상존하고 있다"며 "신규수주 부진으로 선수금 유입이 큰 폭으로 감소하는 상황에서 드립십(Sonangol) 인도와 약 1조원의 건조대금 회수에 차질이 발생해 유동성이 크게 악화됐다"고 분석했다.

앞서 나이스신용평가는 지난달 18일 대우조선 신용등급을 'BB-'로 낮췄고, 한국기업평가는 지난달 25일 'B+'로 강등했다. 이로써 국내 3대 신용평가사 모두 대우조선해양의 신용등급을 하향조정했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12,580,000
    • -0.41%
    • 이더리움
    • 268,000
    • -0.03%
    • 리플
    • 390
    • -0.25%
    • 라이트코인
    • 117,000
    • +0.34%
    • 이오스
    • 5,130
    • +1.38%
    • 비트코인 캐시
    • 379,500
    • -1.91%
    • 스텔라루멘
    • 116
    • -0.85%
    • 트론
    • 33.1
    • +1.53%
    • 에이다
    • 93.3
    • -0.95%
    • 비트코인에스브이
    • 201,500
    • -3.54%
    • 모네로
    • 98,250
    • -1.05%
    • 대시
    • 162,000
    • +2.92%
    • 이더리움 클래식
    • 7,640
    • +5.45%
    • 102
    • -2.85%
    • 제트캐시
    • 98,450
    • -3.95%
    • 비체인
    • 7.83
    • +0.77%
    • 웨이브
    • 2,299
    • -0.47%
    • 베이직어텐션토큰
    • 301
    • +1.34%
    • 비트코인 골드
    • 28,650
    • -1.74%
    • 퀀텀
    • 3,904
    • -1.16%
    • 오미세고
    • 2,031
    • +0.49%
    • 체인링크
    • 4,269
    • -4.06%
    • 질리카
    • 17.8
    • -0.55%
    • 어거
    • 18,820
    • -1.2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