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원티드' 김아중, 현우 찾기 위한 방송 중에 실신 "방송 보시고 같이 찾아주세요"

(출처='원티드' 방송 캡쳐)
(출처='원티드' 방송 캡쳐)
'원티드'의 김아중이 아이를 찾기 위해서 모든 것을 다 바치는 어머니의 연기를 실감나게 펼쳐냈다.

23일 방송된 SBS 수목드라마 '원티드'에서는 정혜인(김아중 분)과 차승인(지현우 분)이 아이를 되찾기 위해 본격적으로 수사를 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방송에서 납치 사실을 알게된 경찰은 본격적으로 정혜인의 아들 납치 사건에 개입하기 시작했다. 정정기(김병옥 분)는 최고의 실력을 가진 차승인에게 수사를 맡기지만 차승인은 이를 거부했다.

정혜인은 아이를 찾기 위해 경찰에 모든 것을 털어놓았다. 심지어 남편인 송정호(박해준 분)가 바람 피운 사실부터 스토커와 악플러 관련 이야기까지 다 말했다.

이에 연예지 기자인 장진웅(이승준 분)은 리얼리티 쇼인 '원티드'를 가지고 밀착취재를 해서 르포를 쓰겠다고 출판사에 제안을 했다.

리얼리티 쇼 준비를 앞두고 시청률이 가장 높은 다른 프로그램에 돌발출연한 정혜인은 "은퇴 기자회견을 했던 날, 제 아들 현우가 유괴됐다"라고 방송 중에 밝혔다.

정혜인은 "최고의 방송팀이 현우를 되찾기 위한 방송을 준비하고 있다. 이 방송을 보시는 여러분이 용서해주신다면, 아들 찾아야하는 엄마 마음에 공감해주신다면 부탁드린다. 방송 보시고 현우를 같이 찾아주세요"라고 간곡히 청한 후 방송 중에 정신을 잃어버렸다.

장지민 객원기자 online@etoday.co.kr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상승 종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