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주현 금융위원장 "새출발기금, 사회·경제·금융불안 선제적 차단에 도움되길"

입력 2022-10-04 09:10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김주현 금융위원회 위원장은 4일 공식 출범한 '새출발기금'과 관련해 "채무조정을 통해 소상공인, 자영업자의 재기를 지원하고 사회·경제·금융불안을 선제적으로 막아내는 데 큰 역할을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 위원장은 이날 오전 서울 강남구 캠코 양재타워에서 열린 '소상공인·자영업자 재기를 위한 새출발기금 출범식 및 협약식'에 참석해 "채무 상환부담을 줄여줘야 소상공인·자영업자·채권 금융기관·사회가 상생할 수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새출발기금은 코로나19로 피해를 본 자영업자와 소상공인들의 대출 상환 부담을 덜어주기 위한 채무조정제도다. 이날부터 오프라인 현장 창구를 통한 새출발기금 신청이 가능하다.

그는 "코로나19 재유행이 잦아들고 있지만 소상공인과 자영업자가 감당하기 어려운 부채는 그대로 남아있다"며 "최근 물가와 금리, 환율이 오르고 경기둔화가 예상돼 상환부담은 더욱 커지고 있다"고 새출발기금 출범 배경을 설명했다.

이어 "이 같은 상황에서 우리 사회는 소상공인·자영업자들이 정상영업을 회복할 수 있는 충분한 시간과 지원을 해주고 여러 이유로 정상적인 채무상환이 어려워진 이들의 채무 상환부담을 줄여줘야 소상공인·자영업자, 채권 금융기관, 그리고 우리 사회 모두가 상생할 수 있다고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김 위원장은 "오늘 출범하는 새출발기금은 채무조정을 통해 소상공인·자영업자의 재기를 지원하고, 사회, 경제, 금융불안을 선제적으로 막아내는 데 큰 역할을 할 것으로 생각한다"고 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드라마가 따로없네”…‘재벌집’ 방불케 한 SM 경영권 분쟁 스토리
  • ‘세기의 재앙’ 튀르키예 지진, 골든타임 얼마 남지 않았다
  • '아들 50억' 곽상도, 정치자금법만 유죄…“앞으로 변호사비 법원이 정할 건가” [영상]
  • “이다인, 최고의 며느리”…‘결혼 반대설’ 이후 전해진 이승기 母 극찬
  • 강의계획서에 등장한 기보배…서울대 수강신청 ‘광클’ 전쟁
  • ‘외국산’의 역습...휴대폰·자동차 수입 역대 최대
  • ‘서치2’ 여전한 테크스릴러...아쉬운 중량감
  • 곽상도 정치자금법만 유죄…法 “아들 50억, 뇌물‧대가성 불인정”
  • 오늘의 상승종목

  • 02.09 12:12 실시간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8,947,000
    • -1.47%
    • 이더리움
    • 2,074,000
    • -2.17%
    • 비트코인 캐시
    • 164,000
    • -4.26%
    • 리플
    • 499.5
    • -1.44%
    • 솔라나
    • 28,590
    • -5.14%
    • 에이다
    • 487.9
    • -3.12%
    • 이오스
    • 1,352
    • -4.11%
    • 트론
    • 83.49
    • +0.02%
    • 스텔라루멘
    • 113.7
    • -2.24%
    • 비트코인에스브이
    • 53,600
    • -2.37%
    • 체인링크
    • 8,870
    • -2.37%
    • 샌드박스
    • 1,011
    • -8.8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