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넥신, 두경부 편평세포암 환자 대상 임상2상 첫 투약

입력 2022-08-17 11:33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개발중인 ‘GX-188E’·’GX-I7’와 옵디보 삼중병용요법 연구자 임상

제넥신은 암 치료 DNA백신 GX-188E(성분 티발리모진 테라플라스미드), 면역항암제로 개발중인 GX-I7(성분 에피넵타킨 알파)과 BMS오노의 면역항암제 옵디보(성분 니볼루맙)의 삼중병용요법 연구자 주도 임상 2상 첫 환자 투약을 완료했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임상2상은 연세암병원 종양내과 김혜련 교수가 주도하는 연구자 임상이다. 제넥신에 따르면 전체 21명의 HPV-16 또는 HPV-18 양성인 재발성/전이성 두경부 편평세포암(R/M HNSCC) 환자를 대상으로 GX-188E, GX-I7, 옵디보를 병용 투여하고 이에 대한 유효성과 안전성을 평가한다.

재발성/전이성 두경부 편평세포암은 예후가 안 좋은 난치성 질환으로 구강인두 부위에 발병한다. 발병 시 기능적 손실을 유발하는 등 환자들의 삶의 질에 큰 영향을 미치며 높은 사망률을 초래해 적극적 치료가 필요하다. 미국 국립보건원(NIH)에 의하면 두경부암에 속하는 구강인두암의 경우 미국 내 환자 중 약 70%가 인유두종바이러스(HPV) 감염에 의해 발병한 것으로 보고 됐고, 국내에서도 이와 유사한 수치가 보고되고 있다. 이러한 HPV양성 두경부암은 국내외 모두에서 발병률이 증가하고 있어 미충족 의료 수요가 높다.

제넥신이 혁신신약으로 개발하고 있는 면역항암제 GX-I7은 T 세포의 증식과 기능 강화를 유도하는 기전을 가지고 있다. 또 다른 혁신신약 GX-188E는 항암치료 DNA백신으로 HPV 16/18타입의 E6, E7 항원을 수지상 세포로 선택적으로 전달되게 해 항원특이적 T세포 면역반응을 유도하는 기전이다. 회사 측은 PD-1 면역관문억제제인 옵디보와 삼중병용투여를 통해 HPV 양성 두경부암 환자에게 효과적인 치료 전략이 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김혜련 교수는 “본 병용 임상을 통해 HPV 양성 두경부 편평세포암 환자에서 옵디보 단독요법 대비 반응률을 향상시킬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되며, 두경부암으로 고통받는 환자들에게 효과적인 치료 전략이 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닐 워마 제넥신 대표이사는 “HPV를 원인으로 하는 암 발생이 점점 더 늘어나는 글로벌 추세로 인해 향후 자궁경부암 및 두경부암 뿐만 아니라 GX-188E가 적용 가능한 시장은 더욱 확대될 것으로 기대한다”면서 “지금까지 GX-188E와 GX-I7의 선행 병용 임상에서 검증된 항암효과 및 높은 안전성을 기반으로, 옵디보와 삼중 병용 임상을 통해 다양한 면역관문억제제와의 병용 가능성을 확인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영상] 폴란드 넘어 루마니아까지 노리는 ‘K2전차’의 미래모습은?
  • [이슈크래커] ‘10대 성폭행 혐의’ 라이베리아 공무원, 면책특권 받지 못한 이유
  • 리플 기술적 조정 전망…“비트코인 1만7500달러 지지선 테스트”
  • 대우조선, 한화그룹에 팔리나…정부·산은, 오늘 확정
  • 원·달러 환율 끝없는 '폭주'…1430원까지 찍었다
  • 블랙핑크, K팝 걸그룹 최초 빌보드200 1위…"영어 음원 주효"
  • 오늘부터 실외 마스크 의무 착용 전면 해제…실내 해제는 내년 봄 예상
  • 10월 경기전망 악화…제조업ㆍ비제조업 5개월 연속 동반 부진
  • 오늘의 상승종목

  • 09.26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7,003,000
    • -1.2%
    • 이더리움
    • 1,852,000
    • -2.78%
    • 비트코인 캐시
    • 163,100
    • -3.32%
    • 리플
    • 674.7
    • -3.42%
    • 위믹스
    • 2,470
    • -0.92%
    • 에이다
    • 632.5
    • -3.09%
    • 이오스
    • 1,653
    • -5%
    • 트론
    • 85.22
    • -1%
    • 스텔라루멘
    • 165.8
    • -2.93%
    • 비트코인에스브이
    • 70,100
    • -1.61%
    • 체인링크
    • 10,900
    • -4.22%
    • 샌드박스
    • 1,213
    • -5.3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