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 '피감기관 특혜 수주 의혹' 박덕흠 의원 무혐의

입력 2022-07-06 20:17

▲가족 기업이 피감기관으로부터 수천억원대 특혜 수주를 받았다는 의혹을 받고 있는 박덕흠 국민의힘 의원이 국회 소통관에서 탈당 기자회견에 앞서 인사하고 있다. 신태현 기자 holjjak@ (이투데이DB)
▲가족 기업이 피감기관으로부터 수천억원대 특혜 수주를 받았다는 의혹을 받고 있는 박덕흠 국민의힘 의원이 국회 소통관에서 탈당 기자회견에 앞서 인사하고 있다. 신태현 기자 holjjak@ (이투데이DB)

경찰이 피감기관으로부터 수천억 원대 공사를 수주한 의혹을 받는 박덕흠 국민의힘 의원을 무혐의 처분했다.

6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경찰청 반부패·공공범죄수사대는 직권남용, 공직자윤리법 위반 등 혐의로 고발된 박 의원을 증거불충분으로 불송치했다.

앞서 한 시민단체는 2020년 박 의원이 2012년부터 6년 동안 국회 국토교통위원회에서 활동하면서 가족 명의 건설사들을 통해 수천억 원대 공사를 특혜 수주한 혐의가 있다며 고발했다.

의혹이 불거지자 박 의원은 당에 부담을 주지 않겠다며 탈당한 뒤 15개월 만인 지난해 12월 복당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8·16대책] 1기 신도시 2024년 마스터플랜 수립…2·3기 신도시 정주 환경 개선
  • 윤석열정부 첫 검찰총장 후보에 여환섭·김후곤·이두봉·이원석
  • [유리지갑] “아이스커피 싸게 먹는 법”...고물가 시대 물가 절약법
  • [인포그래픽] ‘아·아’ 한잔 5000원 시대...프랜차이즈 커피값 비교하기
  • 말로 흥한 정치인, 말로 망한다?…막말의 정치학
  • ‘한화 3세’ 김동관 상반기 보수 30억…경영능력 몸값으로 증명
  • 고용보험료 지원대상, '모든 소상공인'으로 확대...최대 5년간 20~50% 지원
  • 비트코인, 약세 전환에도 '희망론' 고개…“초대형 기관 투자로 장기 투자 낙관”
  • 오늘의 상승종목

  • 08.16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2,175,000
    • -0.58%
    • 이더리움
    • 2,522,000
    • -1.02%
    • 비트코인 캐시
    • 183,900
    • -0.43%
    • 리플
    • 503.4
    • +0.4%
    • 위믹스
    • 3,566
    • +0.11%
    • 에이다
    • 753.8
    • +0.82%
    • 이오스
    • 1,816
    • +6.26%
    • 트론
    • 93.52
    • +0.69%
    • 스텔라루멘
    • 164.1
    • -0.91%
    • 비트코인에스브이
    • 81,500
    • -1.57%
    • 체인링크
    • 11,410
    • -2.48%
    • 샌드박스
    • 1,715
    • -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