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원시스템즈, 무균충전음료 사업 제2공장 신설…2024년 가동 목표

입력 2022-05-18 17:59

연간 약 4억6000만 병 규모의 생산 체제 구축

▲동원시스템즈는 18일 오후 강원도청에서 강원도, 횡성군과 무균충전음료 제2공장 신설에 대한 투자협약을 체결했다.  (사진제공=동원시스템즈)
▲동원시스템즈는 18일 오후 강원도청에서 강원도, 횡성군과 무균충전음료 제2공장 신설에 대한 투자협약을 체결했다. (사진제공=동원시스템즈)

동원시스템즈는 18일 오후 강원도청에서 강원도, 횡성군과 무균충전음료 제2공장 신설에 대한 투자협약을 체결했다.

이 자리에는 최문순 강원도지사, 박인구 동원그룹 부회장, 서범원 동원시스템즈 패키징사업부문 대표 등이 참석했다.

동원시스템즈는 이번 협약을 통해 자사 5300평 부지에 약 800억원을 투자, 2024년부터 생산 라인을 가동하는 것을 목표로 무균충전음료 제2공장 신설한다.

이를 통해 지역 인재 고용을 창출하고 지역 경제 활성화에 이바지할 계획이다.

무균충전 공법은 초고온으로 살균한 음료를 외부 균의 침입이 불가능한 무균설비를 통해 페트에 담는 공법이다. 음료가 위생적이며 장시간의 열처리 공정이 없어 원료 고유의 맛과 영양소를 살릴 수 있다.

또 곡물 음료, 유가공 음료 등 유통 중 균이 발생할 수 있는 음료를 더 안전하고 위생적으로 생산할 수 있다. 일반 페트 음료에 비해 플라스틱 사용량이 20% 가량 적어 친환경적이다.

동원시스템즈는 2018년 2월부터 미래형 고부가가치 산업으로 주목 받는 무균충전음료 사업을 신성장동력으로 정했다. 이후 약 1400억 원을 투자해 연간 약 2억9000만병의 제품 생산이 가능한 제1공장을 준공했다.

이를 통해 동원시스템즈의 무균충전음료 사업은 지난해 기준으로 매출액이 전년 대비 약 150% 상승한 536억 원을 기록했다.

동원시스템즈는 제2공장 신설을 통해 2026년까지 연간 약 4억6000만병 생산이 가능한 무균충전음료 생산기지로 발전시켜 연간 1300억 원의 매출을 목표하고 있다.

서범원 동원시스템즈 패키징사업부문 대표는 “차별화된 제품과 서비스를 통해 국내외 고객사를 적극적으로 확보하는 동시에 지속적인 투자를 통해 무균충전음료 사업을 그룹의 신성장동력으로 육성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6.24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7,606,000
    • +1.12%
    • 이더리움
    • 1,581,000
    • +6.04%
    • 비트코인 캐시
    • 152,200
    • -0.91%
    • 리플
    • 478.6
    • +0.97%
    • 위믹스
    • 3,718
    • +2.28%
    • 에이다
    • 647
    • +2.08%
    • 이오스
    • 1,307
    • +1.79%
    • 트론
    • 85.42
    • +2.74%
    • 스텔라루멘
    • 167.2
    • +4.04%
    • 비트코인에스브이
    • 82,550
    • -0.48%
    • 체인링크
    • 9,340
    • +1.74%
    • 샌드박스
    • 1,455
    • +5.4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