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홍근 제너시스BBQ 회장, 12대 김상옥의사기념사업회 회장 취임

입력 2022-01-23 13:55

▲김상옥 의사 항일독립운동 99년 기념식에서 12대 윤홍근 신임회장(왼쪽)과 제11대 박수현 회장이 기념 촬영하고 있다.  (제너시스BBQ)
▲김상옥 의사 항일독립운동 99년 기념식에서 12대 윤홍근 신임회장(왼쪽)과 제11대 박수현 회장이 기념 촬영하고 있다. (제너시스BBQ)

윤홍근 제너시스비비큐 회장이 지난 21일 사단법인 김상옥의사기념사업회가 서울 용산구 백범김구 기념관에서 개최한 ‘제11대∙12대 회장 이∙취임식 및 김상옥 의사 항일독립운동 99년 기념식’에서 12대 회장으로 취임했다.

김상옥의사기념사업회는 김상옥 의사의 독립정신과 민족정기 선양을 목적으로 대한민국임시정부 김구 선생, 이시영 선생, 조소앙 선생을 필두로 독립운동가 54인에 의해 1948년에 설립된 대한민국 최초의 독립운동가 기념사업회다.

김상옥 의사는 조선의열단 단원으로 일제 강점기인 1923년 종로 경찰서에 폭탄을 투척하는 등 의거를 단행해 봉오동 전투와 청산리 전투와 함께 무장항일투쟁의 큰 맥을 이어간 인물이다.

이날 취임식에서 윤 신임 회장은 지금까지 기념사업회를 잘 이끌어 주신 역대 회장의 노고에 감사의 인사를 전하며 특히 전임 제11대 박수현 회장에게 각별한 존경을 표했다. 아울러 순국선열들의 독립정신을 함양하고 우리 사회의 발전을 위해 맡은 바 직무를 헌신적으로 수행해 온 기념사업회 임직원에게도 감사와 격려의 말을 전했다.

윤 신임 회장은 “당시 항일무장투쟁을 본격 전개하는 계기가 된 종로경찰서 폭파사건의 주역 독립운동가 김상옥 의사를 기리는 기념사업회장직 임명이 무척 영광스러운 동시에, 한편으로 막중한 책임감을 느낀다”라며 “국민의 애국심을 함양하는 독립운동기념사업회로서 순국선열들의 숭고한 애국정신이 후세에까지 계승될 수 있도록 더 노력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김상옥의사기념사업회는 향후 서울 종로에 있는 김상옥의사 생가 복원사업을 추진하고 2023년 ‘김상옥 의사 일대천 항일 서울시가전 승리 100주년’을 맞아 일제 탄압에 맞서 대한독립에 투신한 선열들의 뜻을 기념하는 특별행사로 국민 화합의 기회를 만들 예정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5.26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7,878,000
    • -0.96%
    • 이더리움
    • 2,388,000
    • -5.35%
    • 비트코인 캐시
    • 237,600
    • -3.81%
    • 리플
    • 505.2
    • -2.68%
    • 라이트코인
    • 83,450
    • -5.28%
    • 에이다
    • 626
    • -5.42%
    • 이오스
    • 1,608
    • -5.52%
    • 트론
    • 108.7
    • +1.02%
    • 스텔라루멘
    • 161.4
    • -3.41%
    • 비트코인에스브이
    • 63,850
    • -5.41%
    • 체인링크
    • 8,615
    • -4.65%
    • 샌드박스
    • 1,776
    • +1.0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