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 렉스턴 스포츠&칸 ‘익스페디션’ 트림 인기…전체 계약의 26% 수준

입력 2022-01-21 12:19

출시 2주 만에 누적 계약 3000대 돌파
오프로드 감성 지닌 '익스페디션' 추가
계약물량 가운데 26% 차지하며 인기

▲쌍용차 뉴 렉스턴 스포츠&칸 가운데 정통 오프로드 감성을 더한 '익스페디션' 모델이 인기다. 전체 계약 가운데 26% 수준을 차지하고 있다.   (사진제공=쌍용차)
▲쌍용차 뉴 렉스턴 스포츠&칸 가운데 정통 오프로드 감성을 더한 '익스페디션' 모델이 인기다. 전체 계약 가운데 26% 수준을 차지하고 있다. (사진제공=쌍용차)

쌍용자동차가 새롭게 출시한 ‘뉴 렉스턴 스포츠&칸’이 국내 픽업트럭 시장에서 새로운 바람을 일으키고 있는 가운데 오프로드 감성을 지닌 '익스페디션' 모델이 큰 인기를 얻고 있다.

21일 쌍용차에 따르면 뉴 렉스턴 스포츠&칸은 출시 2주 만에 누적 계약 3000대를 넘어섰다.

이 가운데 정통 오프로드 감성을 더한 ‘익스페디션(EXPEDITION)’ 트림이 계약물량의 26%를 차, 스페셜 모델로 역할을 톡톡히 해내고 있다.

뉴 렉스턴 스포츠&칸 익스페디션 모델은 정통 오프로더의 감성을 담아 차별화된 품격을 원하는 고객을 위해 내·외관 스타일링 업그레이드와 고급 편의사양 및 안전사양 등을 기본으로 갖췄다.

스페셜 모델로 △프런트 넛지바 △후드 패션 가니쉬 △리어범퍼 SUS 몰딩 △빌트인 공기청정기 △플로팅 무드 스피커 △리어 스텝 △언더 커버 △LED 도어 스커프&스팟 램프 △익스테리어 패키지 △전용 엠블럼 △매쉬타입 3D 매트 등 커스터마이징 사양을 기본으로 갖춰 치를 더욱 높였다.

렉스턴 스포츠의 가격은 △와일드(수동변속기) 2519만 원 △프레스티지 3075만 원 △노블레스 3450만 원 △익스페이션 3740만 원이다. 스포츠 칸 모델은 △와일드 2990만 원 △프레스티지 3305만 원 △노블레스 3725만 원 △익스페디션 3985만 원 등이다.

▲쌍용차 뉴 렉스턴 스포츠&칸.  (사진제공=쌍용차)
▲쌍용차 뉴 렉스턴 스포츠&칸. (사진제공=쌍용차)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5.17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9,166,000
    • -0.41%
    • 이더리움
    • 2,671,000
    • +0.15%
    • 비트코인 캐시
    • 268,000
    • +2.33%
    • 리플
    • 560
    • +0.38%
    • 라이트코인
    • 93,800
    • +5.16%
    • 에이다
    • 739.5
    • +0%
    • 이오스
    • 1,760
    • +0.57%
    • 트론
    • 93.5
    • +2.16%
    • 스텔라루멘
    • 178.6
    • -0.78%
    • 비트코인에스브이
    • 71,400
    • +1.42%
    • 체인링크
    • 9,830
    • -0.51%
    • 샌드박스
    • 1,748
    • -0.5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