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성차 업계, 26~28일 설맞이 무상점검 서비스

입력 2022-01-20 17:05


5일 연휴 대비 전 차종 무상점검
전국 서비스망에서 일제히 실시
스마트폰 앱 설치 후 서비스 신청
신속 서비스 위해 전담인력 배치

▲현대차가 설 연휴를 맞아 26일부터 28일까지 전국 서비스 거점에서 방문 고객을 대상으로 '설 특별 무상 점검 서비스'를 실시한다.  (사진제공=현대차)
▲현대차가 설 연휴를 맞아 26일부터 28일까지 전국 서비스 거점에서 방문 고객을 대상으로 '설 특별 무상 점검 서비스'를 실시한다. (사진제공=현대차)

현대자동차와 기아, 르노삼성자동차 등이 설맞이 무상점검 서비스에 나선다.

예년과 달라진 점은 스마트폰 앱을 통한 서비스 예약이 확대됐고, 무상 점검쿠폰도 내려받을 수 있게 됐다.

20일 완성차 업계는 설 연휴 직전인 26~28일 대대적인 무상점검 서비스를 마련했다.

먼저 현대차는 이 기간 전국 서비스 거점에서 설 특별 무상점검 서비스를 한다.

고급차 브랜드 제네시스를 포함한 현대차의 전국 21개 하이테크센터(옛 서비스센터)와 1331곳의 블루핸즈에서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기아는 전국 서비스센터 18곳과 오토큐 783곳에서 서비스가 진행한다.

현대차ㆍ기아는 설 귀성길 장거리, 장시간 운행에 앞서 차량의 주요 부품 및 기능을 점검해 안전한 귀성·귀경길을 돕고자 마련한 서비스라고 설명했다.

구체적 서비스 내용은 △엔진과 브레이크 오일, 냉각수 점검 △브레이크 패드, 타이어 마모상태 및 공기압 점검 △전조등, 제동등, 미등 등 각종 등화장치 점검 △워셔액 보충 서비스 등이다.

서비스를 희망하는 고객은 통합 고객 서비스 앱에서 무상 점검 쿠폰을 다운로드한 후 기간 내 방문하면 된다.

이 기간 르노삼성차도 전국 7개 직영 서비스센터와 동래사업소에서 무상점검 서비스를 한다.

서비스 이용 고객은 워셔액 무상보충과 타이어 공기압 체크를 포함해 2만 원 상당의 프리미엄 점검 서비스를 무상으로 받을 수 있다.

프리미엄 점검 서비스에는 타이어와 공조시스템(에어컨·히터), 오일류 등 일반 점검은 물론 내·외부 라이트, 브레이크 패드와 디스크, 엔진 마운트 등 36개 항목에 대한 진단이 포함됐다.

르노삼성차는 무상점검 서비스 기간 예약 없이 방문한 고객도 신속히 서비스를 받을 수 있도록 전담 인력을 추가로 배치할 계획이다.

르노삼성차 관계자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이번 명절 귀성길에도 자가용 이용자가 많을 것"이라며 "연휴를 앞두고 안전하게 이동할 수 있도록 철저히 대비해야 한다"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5.19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7,965,000
    • -1.03%
    • 이더리움
    • 2,520,000
    • -3.45%
    • 비트코인 캐시
    • 245,800
    • -4.65%
    • 리플
    • 525
    • -3.9%
    • 라이트코인
    • 87,950
    • -5.02%
    • 에이다
    • 675.3
    • -4.95%
    • 이오스
    • 1,653
    • -4.78%
    • 트론
    • 94.7
    • +3.74%
    • 스텔라루멘
    • 165.9
    • -5.74%
    • 비트코인에스브이
    • 65,400
    • -5.9%
    • 체인링크
    • 8,945
    • -6.97%
    • 샌드박스
    • 1,549
    • -8.1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