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전선 경영진 자사주 14만 주 매입…“책임경영 표명”

입력 2022-01-18 11:39

나형균 사장 등 경영진 12명 약 2억5000만 원 규모 자사주 매입

▲대한전선 CI (제공=대한전선)
▲대한전선 CI (제공=대한전선)

대한전선 경영진이 기업 가치 제고와 책임 경영 의지 표명을 위해 자사주를 매입했다.

대한전선은 18일 나형균 사장을 포함한 경영진 12명이 자사주 14만 주가량을 매입했다고 밝혔다.

대한전선에 따르면 나 사장(CEO) 5만 주, 김윤수 부사장(COO)은 1만5000주, 이기원 전무(CFO) 등 전무급은 1만 2000주, 상무급은 6000주 등을 장내 매수했다. 금액으로는 총 2억5000만 원 규모다.

경영진은 이번 주식 매입을 통해 유상증자에도 전량 참여할 방침이다. 지난 12일 호반산업이 배정 주식 100%에 대해 청약 의사를 밝힌 데 이어 경영진이 자사주 매입을 통해 유증에 참여하면서, 회사 성장을 위한 투자 재원 조달에 최대주주와 경영진이 모두 동참하게 됐다.

나 사장은 “경영진의 자사주 매입과 유상증자 참여는 대한전선의 새로운 도약에 대한 강한 의지와 기업 가치를 높이겠다는 자신감이 반영된 것”이라며 “경영진이 한마음이 돼 책임경영에 앞장서겠다는 각오의 표명이다”고 말했다.

이어 “2022년은 호반그룹으로의 편입 이후 준비해 온 여러 사업이 가시적인 성과로 드러나는 해가 될 것”이라며“에너지와 환경 등 여러 분야의 문을 열고 회사를 성장시킬 수 있는 신사업을 적극 추진하겠다”고 강조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5.27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6,938,000
    • -2.7%
    • 이더리움
    • 2,261,000
    • -7.94%
    • 비트코인 캐시
    • 231,700
    • -2.93%
    • 리플
    • 505.8
    • -1.02%
    • 라이트코인
    • 80,150
    • -5.2%
    • 에이다
    • 590.1
    • -8.14%
    • 이오스
    • 1,562
    • -5.9%
    • 트론
    • 102.7
    • -2%
    • 스텔라루멘
    • 155.7
    • -5.58%
    • 비트코인에스브이
    • 61,850
    • -4.92%
    • 체인링크
    • 8,225
    • -5.24%
    • 샌드박스
    • 1,667
    • -7.1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