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IU, 코어닥스 등 4곳 가상자산사업자 신고 수리

입력 2021-12-08 21:56

금융당국으로부터 사업자 자격을 획득한 가상화폐 거래소가 12곳으로 늘었다.

8일 금융위원회 산하 금융정보분석원(FIU)에 따르면 코인마켓(가상자산 간 거래) 사업자로 신고한 가상화폐 거래소 후오비코리아, 코어닥스와 가상자산 수탁업자 한국디지털에셋(KODA), 한국디지털자산수탁(KDAC) 등 총 4곳이 이날 가상자산사업자(VASP) 자격을 획득했다.

이로써 현재까지 신고 수리된 가상화폐 거래소는 총 12개다. 원화마켓(원화로 가상자산 거래) 사업자로는 4대 거래소 업비트·빗썸·코인원·코빗이 수리받았으며, 코인마켓 사업자로는 지닥, 플라이빗, 고팍스, 비둘기지갑, 프로비트, 포블게이트 등 기존 6곳과 이번에 신고 수리된 거래소까지 합쳐 8곳으로 늘었다.

기타 사업자로는 KODA와 KDAC 등 두 곳이 현재까지는 유일하게 사업자 자격을 받았다.

신고서를 제출한 사업자 가운데 가상화폐 거래소 17개와 기타 사업자 11개 등 총 28개는 심사가 마무리되지 않았다. 이들에 대한 심사 시간은 FIU가 업체에 예고한 90일을 넘길 수도 있을 것으로 보인다.

각 사업자가 제출한 신고서에는 FIU가 90일 이내에 신고 수리 여부를 통지한다고 기재돼 있다. 90일이 마감되는 시기는 이달 23일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1.19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0,521,000
    • +0.23%
    • 이더리움
    • 3,741,000
    • -0.98%
    • 비트코인 캐시
    • 445,600
    • -3.15%
    • 리플
    • 889.8
    • -1.25%
    • 라이트코인
    • 163,500
    • -3.25%
    • 에이다
    • 1,678
    • -4.39%
    • 이오스
    • 3,323
    • -1.45%
    • 트론
    • 82.7
    • +0.55%
    • 스텔라루멘
    • 297.7
    • -2.07%
    • 비트코인에스브이
    • 132,000
    • +1.46%
    • 체인링크
    • 26,350
    • -3.66%
    • 샌드박스
    • 5,110
    • -4.4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