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지엠, 서울서비스센터 재건축…정비ㆍ판매 통합 '원스톱 서비스' 제공

입력 2021-11-11 10:06

서울 영등포 양평 소재 직영 서비스센터 내에 신설…키퍼 GM 부사장 "모든 일 중심에는 고객"

▲쉐보레 서울서비스센터 재건축 투시도  (사진제공=한국지엠)
▲쉐보레 서울서비스센터 재건축 투시도 (사진제공=한국지엠)

한국지엠(GM)이 쉐보레 서울서비스센터를 재건축해 서울과 수도권 고객에게 '원스톱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라고 11일 밝혔다.

한국지엠은 서울 영등포구 양평동에 있는 직영 서비스센터인 쉐보레 서울서비스센터 부지 내에 재건축 공사를 통해 지하 3층, 지상 9층의 최신식 서비스센터를 만들 계획이다. 특히 기존 정비 서비스에 국한된 서비스센터 기능을 확장해 판매에서 정비까지 원스톱 서비스를 제공하는 통합 서비스센터를 구축한다.

새롭게 건축될 서울서비스센터는 지하 3층부터 지상 9층에 이르는 건물로 지하에는 기존 대비 60대 더 많은 180대의 차량까지 수용할 수 있는 주차 공간을 갖추게 된다. 지상층은 △1층 리셉션 △1~2층 쇼룸 및 상담 공간 △3~5층 수리 공간 △6~7층 판금 및 도색 공간 △8~9층 오피스 및 카페테리아 등으로 구성돼 고객 편의를 도모하고 직원들의 근무 환경도 개선할 예정이다.

한국지엠은 2023년 말 완공을 목표로 올해 말부터 쉐보레 서울서비스센터 공사에 돌입할 예정이다. 더불어, 재건축 공사 기간에도 고객들의 정비 서비스 편의를 위해 지속해서 정비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방한 중인 스티브 키퍼(Steve Kiefer) GM 수석부사장 겸 해외사업부문(GMI) 사장 일행은 쉐보레 서울서비스센터를 방문해 축하하는 자리를 갖고 수준 높은 고객 서비스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키퍼 사장은 “GMI의 모든 사업장에 걸친 공통의 미션은 바로 ‘우리가 하는 모든 일의 중심에 항상 고객이 있어야 한다’는 고객 중심주의 가치”라며 “투자를 통해 새롭게 거듭날 쉐보레 서울서비스센터을 통해 한국 고객들에게 더 나은 고객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돼 기쁘다”라고 밝혔다.

카허 카젬(Kaher Kazem) 한국지엠 사장은 “새롭게 세워질 서울서비스센터는 고객 만족을 최우선시해 온 한국지엠의 서비스를 한 단계 끌어올릴 또 하나의 중요한 이정표가 될 것”이며 “이번 투자를 통해 더 높은 수준의 고객 만족을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자신한다"고 밝혔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1.20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2,002,000
    • +2.34%
    • 이더리움
    • 3,905,000
    • +3.53%
    • 비트코인 캐시
    • 459,200
    • +2.94%
    • 리플
    • 912.4
    • +2.12%
    • 라이트코인
    • 171,100
    • +3.07%
    • 에이다
    • 1,684
    • +0%
    • 이오스
    • 3,404
    • +1.7%
    • 트론
    • 86.04
    • +3.02%
    • 스텔라루멘
    • 301
    • +0.43%
    • 비트코인에스브이
    • 133,100
    • -0.67%
    • 체인링크
    • 27,210
    • +2.49%
    • 샌드박스
    • 5,300
    • +2.2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