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바이오텍 “세계 최초 유전적 안정성ㆍ제조효율 높인 배아줄기세포 제조방법” 특허 획득

입력 2021-11-08 14:12

(사진제공=차바이오텍)
(사진제공=차바이오텍)

차바이오텍은 배아줄기세포를 이용해 중간엽 줄기세포를 제조하는 방법에 대한 국내 특허를 획득했다고 8일 밝혔다.

이번 특허 명칭은 '다능성 줄기세포 유래 중간엽 줄기세포 직접 분화용 배지, 그를 이용하여 중간엽 줄기세포를 제조하는 방법, 및 그에 의해 제조된 중간엽 줄기세포'(출원번호: 10-2019-0110785)로, 중간엽 줄기세포를 만들 때 배아줄기세포로부터 직접분화법을 이용해 제조기간을 50% 단축하고, 유전적 안정성을 높게 유지해 효율을 향상시키는 기술에 대한 것이다. 배아줄기세포 연구분야 권위자인 차 의과학대학교 이동율 교수팀이 세계 최초로 개발해 차바이오텍에 기술이전했다.

현재까지 배아줄기세포를 이용해 중간엽 줄기세포를 제조하기 위해서는 장시간 약물 처리를 해야했고, 그에 따른 세포의 노화와 돌연변이 위험성의 문제점을 가지고 있었다. 또 배아줄기세포를 이용해 배상체(Embryoid Body, 줄기세포에서 유래한 알 모양의 세포군집)를 만든 후 배상체를 다시 중간엽줄기세포로 분화시키는 방식을 사용해 제조공정이 복잡하고 제조기간이 긴 단점이 있었다.

차바이오텍의 특허 기술로 배아줄기세포를 이용해 중간엽 줄기세포를 만들면 돌연변이 확률을 낮추고 세포 노화를 늦출 수 있어, 유전적으로 안정성이 확보된 세포치료제를 개발할 수 있다. 특히 배상체 형성 단계가 없어 제조공정이 단순하고, 균일한 품질의 세포를 만들 수 있을 뿐만 아니라 기존 중간엽 줄기세포 제조방법보다 제조기간을 50% 단축할 수 있어 치료제 가격을 획기적으로 낮출 수 있다.

중간엽 줄기세포(MSC, Mesenchymal Stem Cell)는 줄기세포 치료제의 핵심 재료로 뼈, 연골, 지방, 근육세포, 혈액세포, 신경세포로 분화할 수 있는 다분화능 줄기세포다.

오상훈 차바이오텍 대표는 “차바이오텍의 세포치료제 개발 기술력의 우수성을 또 한번 입증했다”며 “이런 기술력을 바탕으로 세포치료제 개발 상업화에 속도를 높일 것”이라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5.18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7,459,000
    • -3.85%
    • 이더리움
    • 2,532,000
    • -4.85%
    • 비트코인 캐시
    • 247,700
    • -7.92%
    • 리플
    • 527.8
    • -4.38%
    • 라이트코인
    • 87,000
    • -7.79%
    • 에이다
    • 676
    • -8.45%
    • 이오스
    • 1,669
    • -5.12%
    • 트론
    • 91.23
    • +0.35%
    • 스텔라루멘
    • 168.8
    • -4.63%
    • 비트코인에스브이
    • 66,000
    • -7.37%
    • 체인링크
    • 9,050
    • -7.46%
    • 샌드박스
    • 1,582
    • -8.6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