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AI, 미래사업 추진 위한 ‘항공우주 전문가 포럼’ 개최

입력 2021-10-21 14:03

차세대 기동헬기, 메타버스 훈련 등에 대해 논의

한국항공우주산업(KAI)은 21일 서울공항에서 열리는 ‘서울 국제 항공우주 및 방위산업 전시회 2021(ADEX)’에서 미래사업 활성화를 위한 ‘항공우주 전문가 포럼’을 개최한다.

한국항공우주산학위원회 주관으로 진행되는 항공우주 전문가 포럼은 항공우주산업 동향과 기술 발전방향에 대한 논의를 위해 2005년부터 진행해 오고 있다.

이번 포럼에서는 △한국형 차세대 기동헬기 국내개발 방향 연구 △차세대 수직이착륙기(eVTOL) 기술 동향 및 최적 설계 기술 △메타버스 플랫폼 기반의 가상훈련 비행단 구축과 발전 등 미래 항공우주 기술 중심의 3가지 주제로 진행된다.

기동헬기 국내개발 방향에 대해 발표한 조진수 한양대 교수는 “1단계 핵심기술 개발, 2단계 기술 검증, 3단계 체계개발 등 차례로 개발을 추진한다면 부족 기술을 우선 확보하고 원천 기술을 획득할 수 있을 것”으로 제안했다.

eVTOL 시장 성장 전망에 대해 이상철 항공대 교수는 “2035년에 740억 달러, 2040년에는 약 1조4740억 달러까지 확장될 것”이라고 예상했다.

권용진 아주대 교수는 메타버스 기반 훈련체계에 대해 “시간과 공간 제약을 벗어나 훈련 효과를 극대화할 수 있어 군 전력 양성은 물론 훈련비용 절감에도 이바지할 것”이라며 “소요군과 기업이 협력을 통해 요구도를 구체화하고 요소기술을 확보할 수 있도록 정부의 정책적 지원이 필요하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항공우주 전문가 포럼과 연계해 ‘2021년 항공우주논문상’ 시상식이 진행된다.

올해는 정책ㆍ경영, 기계ㆍ엔진, 재료ㆍ소재, 전자ㆍ전기 4개 주제로 진행했다. 접수된 총 40여 편의 논문 중 9팀이 수상한다.

올해 최우수상은 △충남대 홍성부 학생(산업통상자원부 장관상) △건국대 한민현ㆍ김은주 팀(KAI CEO상)이 수상한다.

이외에도 우수상 2팀, 장려상 5팀이 선정됐다. 최우수상 논문의 지도 교수에게는 특별상이 수여된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12.07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63,002,000
    • +3.68%
    • 이더리움
    • 5,355,000
    • +2.16%
    • 비트코인 캐시
    • 591,000
    • +2.43%
    • 리플
    • 1,020
    • +3%
    • 라이트코인
    • 200,900
    • +4.64%
    • 에이다
    • 1,736
    • +3.15%
    • 이오스
    • 3,993
    • +0.6%
    • 트론
    • 113.2
    • +6.89%
    • 스텔라루멘
    • 356.7
    • +3.87%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9,900
    • -1.04%
    • 체인링크
    • 25,520
    • +10.24%
    • 샌드박스
    • 6,640
    • +2%
* 24시간 변동률 기준